상단여백
헤켈의 발생 반복설이 조작되었으므로 생물 교과서에서 삭제를 해야 한다.(교황이 진화설을 인정한 것을 철회해야 함)
뉴턴 2세(크리스천 물 2018-06-26 16:15:33 | 조회: 4711
"......사진은 발생한지 13.5일 된 생쥐의 배아다.
이 사진을 보니 생물학자 헤켈의 말에 고개를 끄덕이게 된다. 헤켈은 한 생명이 수정란에서부터 발생되는 과정은 태고 적부터의 조상의 진화를 되풀이한다고 주장했다. 그의 이런 주장을 발생 반복설(진화 재연설)이라 한다." -네이버 오늘의 과학(2009년)에서......

헤켈의 발생 반복설(진화 재연설)은 벌써 데이터 조작으로 판명되었는데도 우리나라의 생물 교과서에 당당하게 나오고 있습니다. 생물 교과서 저자들인 사범대학 교수들은 이사실을 알면서도 교과서를 삭제하지 않는 것인가요?

그런데 진화설의 약점이 있는데 종의 진화에서 나타나야 하는 중간 화석이 거의 전무하다시피 합니다. 또 진화가 재현되는 것을 관찰하지 못했죠.

스티븐 제이 굴드와 도킨스는 자신의 주장이 옳다고 서로 논쟁을 했는데 진화론자간에도 통일된 견해가 없다는 증거이죠. 진화설은 아직도 가설임을 우리는 분명하게 알아야 합니다.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진화론자(최재천)가 이것을 염두했으면 합니다.

자연선택설은 자연환경(갈라파고스 섬)에 유리한 핀치의 부리를 가진 새만이 살아남게 된다고 한 것까지는 맞습니다. 그러나 이것으로 종의 진화가 일어난다고 말할 수는 없습니다. 자연선택으로 핀치가 살아남았지만 진화를 하는 것은 아니니까요. 핀치는 어디까지나 핀치입니다.

지혜있는 자는 궁창에 빛과 같이 빛날 것이요 많은 사람을 옳은 데로 돌아오게 한 자는 별과 같이 영원토록 빛나리라 -다니엘 12장3절(끝 장)

-뉴턴 2세(크리스천 물리학자)
2018-06-26 16:15:33
58.xxx.xxx.135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번호 제 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5342 미국과 중국0 트럼프와&) 아자씨 - 2019-11-24 51
5341 동대이사 인정하지 않아요...불교닷컴보고 아자씨 - 2019-11-24 47
5340 동국대 이사에 '쌍둥이 아빠'라 불리는 성월 -불교닷컴보고 아자씨 - 2019-11-24 75
5339 아세안 회의(부산)에서 아자씨 - 2019-11-20 57
5338 대한불교진흥원의 기부자인 장경호 아자씨 - 2019-11-20 69
5337 자승과 몇몇기자 그리고 불교신문이라곳 아자씨 - 2019-11-16 90
5336 BBS 사장 후보에 김종천·이선재 복수추천 불교닷컴보고 아자씨 - 2019-11-16 62
5335 여성 개발원 108인중에 봉은사 무당들 출신은 취소합니다, 아자씨 - 2019-11-16 96
5334 법호청은 ,-무슨일 을 할까? 아자씨 - 2019-11-16 71
5333 동국대 현재 조계종이라는 단체 소유인가,,, 아자씨 - 2019-11-16 75
5332 이제 법호청(구)를 설치하여야 하겠습니다. 아자씨 - 2019-11-16 66
5331 서울대 우희종교수님께 아자씨 - 2019-11-16 77
5330 차기회장 추대까지 김상규 현 회장 체제 유지--검증하여야 아자씨 - 2019-11-16 54
5329 조계종종회 곧 해산될것입니다, 아자씨 - 2019-11-14 76
5328 현봉 등등 인정하지 않습니다 아자씨 - 2019-11-14 80
5327 뷰산 악덕법어사 땡중(척승) 지유와 경산에게 아자씨 - 2019-11-14 57
5326 송광사 때중9척충)에게 아자씨 - 2019-11-14 68
5325 통도사_악덕기업 통도사 아자씨 - 2019-11-14 62
5324 해인사--악덕기업해인사, 아자씨 - 2019-11-14 62
5323 검찰은 언론탄압·종교계 적폐에 동조 말라”- 불교닷컴보고 아자씨 - 2019-11-14 69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