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다빈치가 최후의 만찬에 막달라 마리아를 그렸다고 문제될 것이 없다.
정말믿음 2006-06-02 19:46:21 | 조회: 8418
<다빈치 코드>에 대한 얘기가 있었는데 저의 소견을 말하고자 합니다.

다빈치가 <최후의 만찬>그림을 그렸을 때 예수님 우편에 막달라 마리아를 암시하는 그림을 그렸다고 하는데
사실 막달라 마리아를 묘사했다고 해도 큰 문제가 없습니다.

다빈치가 상상력으로 그림을 그렸다라고 간단하게 생각하면 되니까요. 최후의 만찬은 마태,마가,누가,요한복음에 나오는데 막달라 마리아는 전혀 안보였습니다. 다빈치는 <최후의 만찬>그림을 그리다가 심심해서 막달라 마리아을 등장시킨거죠. 그런 것을 가지고 <다빈치 코드>가 어떻다고 환상을 지나치게 가진거죠.

다빈치는 천재였음에 분명하지만 다방면의 재능이 있을뿐입니다.
다빈치가 지하에게 어처구니가 없어서 웃고 있을 것입니다.
2006-06-02 19:46:21
222.xxx.xxx.194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번호 제 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22 "야소다라"의 음악을 들어보세요 락슈미엔터테인먼트 2006-07-13 5992
21 신나고 재미있는 어린이 여름불교학교 무여스님 - 2006-07-12 7685
20 부전스님찿습니다 부전스님찿습니 - 2006-07-12 7808
19 공양주보살님 모십니다 진덕사 - 2006-07-12 7817
18 [조선일보 2006.06.29] “지갑을 뒷주머니에 꽂지 말라-우승택” 금강 - 2006-07-12 7332
17 가사 원단 독점 공급에도 뒷말이 무성 完山道長 - 2006-07-12 7690
16 수덕사에서 선수련회를 개최합니다. 수덕사 2006-07-12 8194
15 그대와 내가 힘모으면..? 이풀잎 - 2006-07-11 6665
14 제23차 불교호스피스 교육안내 法雲(도령) - 2006-07-04 5334
13 미국 독립기념일에.. 이풀잎 - 2006-07-04 6990
12 열 · 린 · 강 · 좌 -외국인 이주 노동자, 우리 이웃에 대한 이해 이진희 - 2006-07-03 6925
11 미황사 특별수행 프로그램 - 참사람의 향기 안내.. 미황사 - 2006-07-02 6717
10 동부교육청장의 목을 잘라야 이런 일이 없을까? (12) 전곡초 - 2006-06-30 5969
9 교육기본법 제2조도 모르는게 어떻게 교육청장인가 ? 불자 - 2006-06-30 6628
8 조계사 청소년법회 지도법사스님을 모십니다. 홍선영 - 2006-06-26 7345
7 조계사 어린이회 ․ 중고등학생회 지도교사 모집 홍선영 - 2006-06-26 7112
6 이세상에 처음 온 자리로 참나사람들 - 2006-06-26 7683
5 ㄷㅐㅎ ㅏㄴ민국 (1) ㄱㅐㄱ - 2006-06-25 7561
4 반기독교의 불길이 맹렬히 타오르고 있다. 안기덕 - 2006-06-24 6286
3 붉은악마에게 권하는 책 이풀잎 - 2006-06-22 6273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