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미국 독립기념일에..
이풀잎 2006-07-04 18:43:18 | 조회: 7030
여기서 지금 본대로 느낀대로 남겨 놓으라면
돈벌이 할 셈이라면 미국에 가도 공부하려면 다른 나라로 가시기를


대량살상무기 엄청나게 가진 세계 최강국이
대량무기 커녕 그 시설도 없는 이라크를 무참히 짓밟고 유전탈취 했듯이


부자나라 백만장자대통령이 '상속세폐지시도'발언 하자마자
부자들과 그 무리가 대번에 한통속으로 와글우글 쑤근소근 배뚱뚱 시시히히덕


억만백만장자는 아들 딸 손주손녀 며느리까지 호화귀족으로 영영
살고지고 눈덩이처럼 돈놀이로 돈붙고, 가난뱅인 남겨 줄 건덕지읎어 있으나마나법


온누리 온세계가 손바닥처럼 읽고 있어도 교묘한 씨아이에이압력 인가
후진국 개발도상국일수록 왕이든 대통령, 수상이든 오금을 못 쓰고 오리발 내미네 그려


경기도 평택 대추리 황새울 벌판두 미군기지로 거져 줘선 결코 아니되지...아암
자유무역주의 어쩌구 내세우는 에프티에이, 신국제사기 비슷한 경제노예국 종살이 되는 길


내노라 나 뿐이노라 하는 인물들 미국일본박사덜 어디 갔느뇨 어서 오시구려 성큼
표준어도 못하는 신문방송기자덜 시방 무얼하시는거유 임권택감독이 뭐라구 허시든 감유ㅜ


마약중독자 에이즈감염율 술중독 약물중독 최우수 제 1위 아메리카합중국
자신과 함께 기득권 상위층 한 줌, 하노큼 몇몇 위해서 상속세 폐지 하려드는 걱정스런 부쉬


그대와 나 우리 모두 대추리도 지키구 영화도 살려내고 새롭게 수출수입도 일으켜야
편안히 발뻗고 저승가듯이 명상허믄서 꿈나라 들어설것 아니겄는가 거시기 언제나 배우려는 이여


깊고 시원한 두레우물 가득 퍼올려 벌컥벌컥 앞니 시리도록 마시구 얼씨구절씨구 조흘씨구 나가세-



얼이 말이구 말이 글이 됐다네 그리하여 얼말글 속에 깨우침이
늘 살고 있다는 구먼, 그려 그렇군 그러네 허허 허- 오늘은 이만 !
http://cafe.daum.net/nicebook 말없이 옮겨선 안돼는 글..? 좋은책나눔에서 이풀잎.

온 몸 아프고 가슴아픈 속병 돈없어 못 고치는 환자라면 도움받는 길 있으니 연락하시길 무료임.
2006-07-04 18:43:18
203.xxx.xxx.109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번호 제 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22 금강승으로 풀이한 금강경[퍼옴] 설묵 - 2006-07-18 6568
21 2006 광역단체장후보 종교구분 ... - 2006-07-16 5520
20 (성철스님 비판) ‘산은 산 물은 물’ 의 의문점 (3) 권태욱 - 2006-07-16 5336
19 2006 청소년 여름불교 해변캠프 떠나요~^^ 사)불교음악협회 - 2006-07-14 6791
18 "야소다라"의 음악을 들어보세요 락슈미엔터테인먼트 2006-07-13 6043
17 신나고 재미있는 어린이 여름불교학교 무여스님 - 2006-07-12 7727
16 부전스님찿습니다 부전스님찿습니 - 2006-07-12 7846
15 공양주보살님 모십니다 진덕사 - 2006-07-12 7855
14 [조선일보 2006.06.29] “지갑을 뒷주머니에 꽂지 말라-우승택” 금강 - 2006-07-12 7379
13 가사 원단 독점 공급에도 뒷말이 무성 完山道長 - 2006-07-12 7752
12 수덕사에서 선수련회를 개최합니다. 수덕사 2006-07-12 8237
11 그대와 내가 힘모으면..? 이풀잎 - 2006-07-11 6704
10 제23차 불교호스피스 교육안내 法雲(도령) - 2006-07-04 5375
9 미국 독립기념일에.. 이풀잎 - 2006-07-04 7030
8 열 · 린 · 강 · 좌 -외국인 이주 노동자, 우리 이웃에 대한 이해 이진희 - 2006-07-03 6971
7 미황사 특별수행 프로그램 - 참사람의 향기 안내.. 미황사 - 2006-07-02 6773
6 동부교육청장의 목을 잘라야 이런 일이 없을까? (12) 전곡초 - 2006-06-30 6023
5 교육기본법 제2조도 모르는게 어떻게 교육청장인가 ? 불자 - 2006-06-30 6672
4 조계사 청소년법회 지도법사스님을 모십니다. 홍선영 - 2006-06-26 7400
3 조계사 어린이회 ․ 중고등학생회 지도교사 모집 홍선영 - 2006-06-26 7159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