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대한민국 경찰불교회’ 로 새 출발4. 26-27 직지사서 전국경찰불교회 창립 2주년 행사
전국경찰불교회(회장 보광 김중겸)는 지난 4월 26일과 27일 1박2일간 김천 직지사에서 대한불교 경승단장 도영스님, 대한불교 제8교구본사 직지사 주지 자광스님, 경북지방 경찰청 금동중 청장, 김중겸 회장, 최경호 김천경찰서장과 전국의 회원 및 가족 300여명이 참석하여 신록이 한창 황악산을 기어 오르는 유서 깊은 청정 수월 도량에서 ‘숲속 산사에서의 1박2일 출가생활’ 체험으로 창립 2주년 기념 행사를 개최하였다.

첫날은 제2차 정기 총회를 개최하여 입재에 이어 회장 인사, 감사보고에 이어서 김진홍 사무국장의 사업보고에서 지난 한 해동안 충남지방경찰청 불교회등 11개 경찰관서에 불교회를 창립하였고, 서울 남부경찰서 등 5개소 법당에 불상을 봉안 하였으며, 사이버 동호회를 통한 불교입문강좌를 개설하고 있다고 하였다.

또한 2003년도 사업계획을 검토하여 불교회를 확대하는 한편 운영이 잘 안되는 불교회를 파악 원인을 분석, 대책을 세워 지원하기로 하였으며 전 회원이 산사 수련회 등을 통하여 신심을 다져 평소의 신행 활동이 경찰행정 발전에 기여하여 보다 질 높은 대 국민보살행실천에 앞장서기로 하였다.

바로 회칙개정과 임기가 끝나는 임원선출에 들어가 경찰불교 활성화를 위한 대책 수립시행을 위하여 상임포교사회를 두고, 조직 규모 확대와 정보화에 대비하여 재무, 홍보, 기획, 대외 협력, 사이버부를 신설하기로 하였으며, 회의 명칭을 ‘대한민국 경찰불교회(약칭 : 대한경불회)'로 변경시켰다.

또한 2년 임기가 끝나는 선출직 임원인 김중겸 회장과 고행섭, 이상학 감사를 연임시키고 사의를 표명한 엄기용 수석부회장의 후임으로 정은식 서울지방경찰청 불교회장을 만장 일치로 선출하였다.

둘째 날은 새벽 예불을 시작으로 아침 공양, 숲속을 거닐며 암자를 찾아 참배하고 자광스님의 특강을 들었으며, 10:00에 기념 법회를 개최하여 이상학 감사의 사회, 고행섭 감사의 집전, 서울 마포경찰서 불교회 불법행 보살의 피아노 반주로 개회에 이어 삼귀의, 찬불가, 반야심경을 다같이 합송하고, 도영스님은 경찰불교 발전에 공이 큰 경찰청 불교회 박희영 총무, 강원도 원주경찰서 불교회 총무 전승호에게 경승단장의 표창패를 주었고, 김중겸 회장은 서울지방경찰청 불교회 부회장 발길자, 경남 마산경찰서 불교회 총무 김문수에게 표창패를 주었으며, 엄기용 수석 부회장의 경과보고, 김중겸 회장의 인사말, 대한불교 경승단장 도영 스님의 격려사, 금동준 경북지방경찰청장의 축사, 청법가에 이어서 직지사 주지 자광스님의 법어, 김화자 경기지방경찰청 불교회 부회장의 발원문 봉독, 남강수 대한블자 가수회 명예회장의 축가, 사홍 서원을 끝으로 마쳤다.

11:00에는 대한불교 조계종 포교원장 도영스님을 계사, 직지사 교무스님을 인례로 수계식을 개최하여 김중겸 회장 등 145명이 10선계를 받아 창립 2주년을 맞는 전국의 경찰불자들의 염원으로 회향 하였다.

또한 연임된 김중겸회장은 회향 후 직지사에서 가진 임원회의에서 제1기에서 기초가 잘 다져져 있는 만큼 이를 기초로 전국의 경찰불교회를 확대하는 한편 불교다운 모임체로서 계획된 일은 성실하게 추진할 수 있는 합리적이고 내실있는 조직으로 이끌어가자고 강조하였다.

한편 김중겸 회장은 지난 5월 1일 김진홍 사무국장을 연임시키고, 총무에 서울지방경찰청 불교회 문영찬 교화부장, 재무에 경찰청 불교회 홍병선 재무부장, 홍보에 경찰병원 불교회 김정숙 상임포교사, 기획에 서울지방경찰청 불교회 박길자 부회장, 포교에 서울 강남경찰서 불교회 박금철 상임포교사, 조직에 경기지방경찰청 불교회 김화자 부회장, 대외협력에 전 수석부회장인 충남지방경찰청 불교회 엄기용 회원, 사이버에 경남 마산 중부경찰서 불교회 김문수 총무 등 부장급 임원을 임명하고 빠른 시일안에 업무를 인계 받아 임원회의를 개최, 현황을 파악 보고하고 사업 추진 방안을 검토하여 내실있는 불교단체로 육성해 나갈 것이라고 하였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정암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