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학술
근현대불교, 전통복귀인가 신종교현상인가

한국종교문화연구소(소장 장석만)가 오는 18일 오후 1시 30분 서울 관악구 싱글벙글교육센터 강당에서 ‘근현대 불교: 전통으로의 복귀인가? 신 종교현상인가?’를 주제로 상반기 정기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종교문화연구소는 “지금까지 근대 불교 담론은 문화사영역의 한 부분으로 환원 처리되어 정작 불교 자체의 변화와 적응 과정을 미시적으로 고찰할 기회가 드물었다”며 “불교의 사회, 문화 영역과의 상관관계나 그 속에서의 위상 못지않게 불교 자체의 모습을 살펴볼 필요성을 느낀다”고 주제 선정 이유를 밝혔다.

심포지움에서는 ‘근대 한국불교, 자아 정체성 모색과 ‘종파’의 성립(송현주, 순천향대학교)’, ‘전환기 민간 불교경험의 양태와 유산(민순의, 한국종교문화연구소)’, ‘일제시기 불교 근대화와 잡지 미디어(조명제, 신라대학교)’, ‘이능화의 “백교회통(百敎會通)”: 근대적 종교론인가? 호교론인가?(이민용, 한국종교문화연구소)’, ‘경산화파(京山畵派) 예운(禮雲) 상규(尙奎) 불화(佛畵)의 근대성 연구(최성규, 위덕대학교)’가 발표된다.

논평자로는 김용태(동국대학교), 윤승용(한국종교문화연구소), 박재현(동명대학교), 신광철(한신대학교), 허일범(진각대학교) 교수 등이 나선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여수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