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행/복지
‘저출가 시대, 출재가 역할 모색’ 연찬회

   
 
조계종 포교원 포교연구실(실장 원철스님)과 불광연구원(이사장 지홍스님)이 출가자 감소에 따른 승가의 위상 변화와 재가의 역할 변화를 점검하는 학술연찬회를 연다. 

포교연구실과 불광연구원은 25일 오후 2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국제회의장에서 ‘저출가 시대와 한국불교의 미래-승가의 위상 변화와 재가의 역할 모색’을 주제로 공동 학술연찬회를 개최한다.

연찬회에서는 박수호 덕성여대 연구교수가 ‘출가자 감소의 대내외적 원인과 대책’, 유승무 승가대 교수가 ‘저출가에 따른 승가의 위상과 역할의 변화’, 이명호 승가대 강사가 ‘저출산 고령화 시대의 도래와 재가불자의 위상과 역할 변화’, 김응철 승가대 교수가 ‘저출가 시대의 전법 전략과 비전’을 각각 발표한다.

이어 법인스님(일지암 암주), 원철스님(포교연구실장), 석중스님(교육원 연수국장), 양군수 포교사단 부단장이 토론자로 참여해 종합토론이 진행된다.

포교연구실과 불광연구원은 “이번 연찬회에서는 저출가라는 현상이 초래된 사회적, 교단적 원인을 분석하고 대안을 모색해 보고자 한다”며 “나아가 출가자 감소가 시대적 조류로 굳어지고 있다면 단지 출가를 독려하는 차원을 넘어 출가자 감소라는 현상에 대해 종단은 어떻게 대응하고, 저출가 시대에 부응하여 출가자의 위상은 어떻게 변해야 하며, 사부대중의 한 축을 이루고 있는 재가자들은 저출가 시대에 따라 어떤 역할은 해야할 것인가 등 다양한 측면에서 이 문제를 모색하고자 한다”고 취지를 밝혔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여수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