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실승 "정부, 노동계와의 소통 나서야"

정부의 성과연봉제 도입 방침에 따라 공공기관의 대규모 파업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실천불교전국승가회(상임대표 시공스님)가 정부를 향해 “열린 자세로 노동계와 소통에 나설 것”을 주문했다.

실천승가회는 6일 성명을 내고 “임금 등 근로조건과 관련된 문제는 노사합의를 통해 변경하게 되어 있음에도 정부는 노동계의 파업을 불법으로 간주하고, 보수언론 등은 귀족노조로 여론을 호도하고 있다”며 “공공기관의 성과연봉제를 일방적으로 밀어붙이고 있어 노동계가 크게 반발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노동자들은 결코 관리와 통제의 대상이 아니다”고 꼬집으며 “노동자들을 상생의 대상이 아닌 통제와 억압의 대상으로 간주하며 일방적으로 정부의 정책시행을 강요하는 ‘소통의 부재’의 문제점이 이번 공공기관 성과연봉제 도입에서 고스란히 들어나고 있다”고 밝혔다.

실천승가회는 “권위주의 정권이 자행하던 국민에 대한 억압과 통제 방식에서 벗어나 노동자, 농민, 학생, 소수자 등 모든 국민들과 함께 현안에 대한 해결방식을 모색하는 열린 정부의 모습을 보여주길 바란다”며 “국회 역시 여야를 막론하고 이번 사태를 해결하기 위한 논의 기구 또는 사회적 대타협 기구를 구성하는 등 모든 노력을 다해 달라”고 촉구했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김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