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행/복지
이사장도 모르는 이사장 교체? 누가? 어떻게?부산불교교육대학 사태, “법인 강탈 아니냐” 호법부에 진정

밀어붙이기식 신도회장 교체로 갈등을 빚고 있는 부산불교교육대학 사태가 이사장 변경과정에서의 불법성 문제로 번져가고 있다. 조계종 포교원과 관련 기관에서 제대로 처리하지 못할 경우 사회법에 호소하는 상황으로 확대될 수도 있다는 우려도 제기되고 있다.

부산불교교육대학(포교원 등록 명칭은 법계사불교문화대학)의 운영체는 사단법인 삼보문화회로, 여래정사 법당도 운영하고 있다. 삼보문화회는 지난 8월 조계종총무원에 사찰법인으로 등록했다. 삼보문화회는 또 지난 10월 부산불교불교대학으로 명칭 변경을 신청했다. 앞서 지난 2월에는 이사 전원을 교체하고, 이사장에 ㅂ스님을 선임했다.

그러나 사찰법인 등록, 학교 명칭 변경 신청, 이사 교체와 이사장 선임과정에서 전 이사장 ㄷ스님이 이런 사실을 전혀 모르고 있다는 주장이 여래정사 신도회장 ㅇ씨가 제기했다.

ㅇ씨는 이달 초 조계종 호법부장 앞으로 진정서 보내 잘못을 바로잡고, 허위의 서류를 제출한 ㅂ스님의 징치를 요청했다. 호법부는 이 진정서를 접수하고, 불교대학 관련 업무를 담당하는 포교원에 조사를 의뢰한 것으로 알려졌다.

진정서에 따르면, 삼보문화회는 올 2월 1일 임시총회를 열어 새 이사장에 ㅂ스님을 선출하는 한편 법인 명칭을 사단법인 대한불교조계종 삼보문화회로 바꾸는 정관을 변경했다.

그러나 당시 이사장인 ㄷ스님은 임시총회 개최 사실도 몰랐다고 ㅇ회장은 진정서에서 밝혔다. ㅇ회장은 “당시 이사장인 ㄷ스님의 사전 동의나 합법적인 절차를 거치지 않고 불법적으로 문서를 변조하여 총회를 강행하여 이사장 및 이사들을 전면 교체했다는 의혹을 사게 되었다”면서 “ㄷ스님께서 이와 관련해 11월 30일 있었던 포교원의 조사가 있기 전까지 이사장과 이사진 교체 사실을 모르고 계셨다는 것에서 알 수 있는 것 아니겠느냐”고 밝혔다.

   
삼보문화회 등기부등본에는 이사장 ㄷ스님(이ㅇㅇ)이 2015년 6월 24일자로 퇴임한 것으로 되었 있으며(사진 위), 올해 2월 1일 ㅂ스님(김ㅇㅇ)이 이사장으로 취임, 3월 4일부로 등기돼 있는 것으로 표시돼 있다. 그러나 ㄷ스님은 새 이사장과 새 이사를 뽑은 임시총회가 열렸는지 몰랐다고 포교원에 밝혔다.

ㅇ회장은 이어 “이사장이 내지도 않은 사표를 누가 처리하였으며, 누가 이사회를 개최하였으며, 누가 임시총회를 주도하여 이사장 변경을 하였는지 분명히 밝혀져야 할 사안”이라며 “사회법에서 알면 사단법인 강탈이라는 어마어마한 죄목이 되지 않겠느냐”고 호법부에 의혹 해소를 요청했다.

삼보문화회 등기부에는 이사장 ㄷ스님(이ㅇㅇ)이 2015년 6월 24일 퇴임한 것으로 되어 있으며, 올해 3월 4일 등기함으로써 대표권이 없다고 표시돼 있다. 등기부에는 또 ㅂ스님이 올해 2월 1일 이사장으로 취임하여 3월 4일자로 등기된 것으로 표시돼 있다.

법계사불교문화대학을 부산불교불교대학으로 명칭을 변경해달라며 포교원에 제출한 관련 서류를 제출한 것도 ㄷ스님은 알지 못했다. 명칭 변경을 하려면 변경 이전의 학교 대표자의 동의가 있어야 한다. ㅇ회장은 “학장인 ㄷ스님의 동의도 받지 않고 임의로 ㄷ스님의 도장을 찍어 포교원에 폐교 신청을 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포교원은 11월 30일 담당 종무원을 보내 ㄷ스님과 ㅂ스님을 만나 사실관계를 조사했으며, 이대 ㄷ스님은 명칭 변경 신청 사실을 알지 못했다는 취지의 답변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ㅇ회장의 진정 내용은, ㄷ스님의 도장을 임의로 새겨 찍은 허위에 의한 서류로 종단기관을 혼란케 한 것이고, 이사장조차 모르게 이사장과 이사를 교체하였다는 중대한 의혹 제기여서 종단의 조사와 조치에 관심이 쏠리지 않을 수 없다. 특히 새 이사장과 이사 선임이 적법치 않았을 경우 사찰법인 등록이 허위의 서류로 이뤄졌을 개연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불교포커스는 이에 대해 삼보문화회 측에 지난 2월에 있었던 이사장 선임 과정 등과 입장을 듣고자 14일 전화통화를 시도했으나, 이사장 ㅂ스님은 “할 말 없다. 끊으시죠”라면서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정정‧추후 보도, 기사 제보 woon1653@hanmail.net]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 김 묘수 진여성 2016-12-16 07:35:49

    이학교를 도업스님이 만드셨나요 ?? 2014년 포교사 시험을 준비하기위해 조계종 등록 이 되있지않아서 빌려서 학샛들 포교사시험을 보게하기위해 학교측에서 애써서 그렇게 방편을썼던것입니다 공부하는 사람들의 편리를 보게했던거죠 ...처음부터 그렇게해주지말았어야하는건데 ... 도업스님이 학교에 무었을했나요????   삭제

    • 진여성.. 2016-12-16 07:26:45
    • 공덕성 2016-12-15 18:47:58

      이하교가 왜 ㄷ   삭제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