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학술
‘불교문화재 도난백서’ 증보판 발간

   
 조계종이 발간한 '불교문화재 도난백서 증보판' PDF. 사진=조계종 홈페이지.
도난된 성보 환수를 위해 제작된 ‘불교문화재 도난백서’ 증보판이 발간됐다.

조계종(총무원장 자승스님)은 문화재청(청장 나선화)과 국외소재문화재재단(이사장 지건길)의 지원을 받아 PDF 형태로 ‘불교문화재 도난백서 증보판(1984~2015)’ 국문본과 영문본을 제작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증보판에는 1999년에 발간된 ‘불교문화재 도난백서’에 153건의 문화재 정보가 추가로 담겼다. 사진이 게재된 1권에는 302건, 사진이 게재되지 않은 2권에는 138건 등 총 440건의 도난 불교문화재가 담겨 있다.

조계종 총무원장 자승스님은 발간사에서 "성보가 도난에 의해 원래 있어야 할 사찰을 떠나게 되는 일은 오랫동안 민생의 삶과 함께 했던 수승한 역사적 의미까지 무참히 훼손되는 것"이라며 "조계종은 성보의 훼손과 도난에 대해 스스로를 점검하여 성찰하고, 사찰로 돌아오지 못하고 있는 귀중한 성보가 하루속히 제자리를 찾길 바라는 마음으로 '불교문화재 도난백서 증보판'을 펴냈다"고 밝혔다

조계종은 “앞으로 불교문화재 도난과 관련된 자료를 꾸준히 축적하고 사진이 미게재된 도난 성보의 사진자료를 찾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도난 불교문화재 환수를 위해 경찰청과 문화재청과의 교류도 지속적으로 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증보판은 조계종 홈페이지(www.buddhism.or.kr)에 게재되어 누구나 찾아볼 수 있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여수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