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뮤지컬 원효’ 횡령 논란 끝…영담스님 사실상 ‘무죄’

‘뮤지컬 원효’ 광고협찬금 횡령 혐의로 법정 다툼을 벌인 불교방송 전 이사장 영담스님이 대법원에서 사실상 무죄를 인정받았다.

대법원은 지난 9일 불교방송이 상고한 부당이득금 사건과 관련해 “상고를 모두 기각한다. 상고 비용은 원고가 부담한다”고 판결했다.

불교방송은 지난 2014년 9월 18일 서울지방법원에 불교방송 전 이사장 영담스님과 김영일 전 사장, 박원식 전 보도국장 등 3인과 한중불교문화교류협회를 상대로 뮤지컬 원효의 협찬금인 8억7천만 원이 부당이득금이라고 주장하며 이를 반환하라는 민사소송을 제기했다.

이후 서울지방법원은 2015년 10월 7일 판결을 통해 “이 사건 지원금이 뮤지컬의 협찬금으로서 성질을 가지므로 이와 다른 전제에서 나온 원고(불교방송)의 주장은 나아가 살펴볼 필요 없이 이유없다”며 “원고의 청구를 모두 기각한다”고 선고한 바 있다.

불교방송은 이에 불복해 2015년 11월 9일 서울고등법원에 항소했으나, 2016년 10월 28일 항소를 기각당한 뒤 2016년 12월 7일 대법원에 상고했다. 하지만 대법원이 이번에 상고 기각을 결정함으로써 영담스님을 비롯한 김영일 전 사장, 박원식 전 보도국장 등은 무죄를 인정받게 됐다.

한편, 이번 대법원 판결을 포함해 그동안 불교방송이 제기한 각종 소송에서 모두 승소한 영담스님이 향후 법적 대응에 나설지 귀추가 주목된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김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봄이 오나뵈.. 2017-03-15 11:29:57

    파사현정이고 사필귀정입니다.
    종단이 완전 마구니손에서 벗어날 기회가 될려나...?
    불법을 지키는 사천왕이 있기는 있는 가붜..   삭제

    • 전말 2017-03-15 09:51:00

      불교방송 잘 해야 합니다.
      지저분한 진흙탕 싸움에 휘말리지 않으려면 말입니다.
      과거는 정리학 가야 합니다.
      사과할 것은 사과해서 더 이상 법적 싸움이 연장되서는 안됩니다.
      해서는 안되는 싸움에서 졌다면
      그 당사자가 없다는 명분을 내세울 것이 아니라
      피해자가 된 당사자를 끌어안기로 화합을 청해야 할 것입니다.
      그러지 못하면 불교방송은 또다시 ...   삭제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