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더민주 종교특위 불교본부 발대식 돌연 '취소'

20일로 예정되어 있던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 선대위 종교특별위원회 불교본부 발대식이 돌연 취소됐다.

앞서 종교특별위원회 공동위원장을 맡고 있는 강창일 의원 의원실은 “이번 대선에서 문재인 후보에 대한 불교계의 적극적인 지지를 이끌어 내기 위한 특별위원회를 구성했다”며 “공식적인 활동을 위한 발대식이 20일 오후 3시 국회 도서관 소회의실에서 개최된다. 특별위원회 소속 지도위원 및 부위원장단에 대한 임명장 수여식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라고 19일 오전 밝혔다.

하지만 강 의원 측은 같은 날 오후 갑자기 취재요청 취소를 통보했다. 강 의원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발대식이 부득이하게 취소됐다. 혼란을 드려 죄송하다”고 했다.

이와 관련해 강 의원실 관계자는 20일 <불교포커스>와의 통화에서 “장소 문제 등으로 행사를 부득이하게 취소했다”고 사유를 밝혔다.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조계종 외압’, ‘오영훈 의원의 언론탄압 관련 발언’ 등을 이유로 취소한 것은 아니냐는 질문에 이 관계자는 “전혀 아니다”고 답했다. 지도위원 및 부위원장단 인선 결과에 대해서는 “발대식 취소와는 별개로 보도자료 등을 통해 곧 공개할 것”이라고 했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김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