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학술
향상포럼 ‘육근수호의 법설에 대하여’

한국불교향상포럼(공동대표 박태원ㆍ법인)이 19일 오후 7시 서울 종로구 불교여성개발원 자비실에서 ‘육근수호의 법설에 대하여(1)’을 주제로 5월 포럼을 개최한다. 

발표자로 나선 박태원 울산대 교수는 미리 배포한 발표문에서 “육근수호(六根守護) 법설이 붓다의 법설과 불교 전체 체계에서 차지하는 의미와 위상은 매우 각별함에도 법설에 대한 관심과 이해는 의아스러울 정도로 취약하다”며 “붓다ㆍ불교와 관련된 모든 의제들을 견실하게 그리고 제대로 다루어 가려면 육근수호 법설을 주목하여 깊이 탐구해야 한다는 생각을 오랫동안 품어왔다”고 주제 선정 이유를 밝혔다. 1회 발표에서는 육근수호 법설에 주목하는 이유와 주요 내용, 법설이 등장하는 배경 등을 살펴본다.

한국불교향상포럼은 올해 대주제를 ‘한국불교의 재구성’으로 정하고 열 차례의 포럼을 열고 있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여수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