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학술
‘명상과 생명치유’ 오대산문화축전

평창 월정사에서 펼쳐지는 ‘오대산문화축전’이 올해는 여름에 시민들을 찾아간다.

올해로 14회를 맞는 오대산문화축전이 8월 12~19일 월정사를 비롯해 지장암, 영감사 사고 등 오대산 일원에서 열린다. 축전은 ‘명상과 생명치유 바라보기’를 주제로 다양한 음악공연과 전시, 문화체험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특히 올해는 음악공연이 눈에 띈다. 매일 오후 2시 난다나 야외데크에서 ‘난다나 야외음악회’가, 저녁 7시 월정사 특설무대에서 ‘월정사 야간음악회’가 각각 진행된다. 가수 윤종신과 거미, 강허달림, 고래야&하림, 수리수리마하수리&이상은, 프리재즈의 대가 강태환, 여창가곡 이수자 강권순, 해금 주자 강은일 등이 다양한 콜라보레이션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과 더불어 임근우 화백의 설치 미술전이 12일 축전 개막식날부터 10월 말까지 월정사 경내에서 진행된다. 또한 월정사 경내에서는 축전 기간 동안 전통종이접기, 민화부채 채색하기, 우드공예, 친환경 샴푸만들기 등 다양한 문화체험이 마련된다. 15일에는 천년숲길에서 소중한 이들과 함께 걸으며 우리 차를 마실 수 있는 들차회가 진행된다.

월정사는 “오대산문화축전이 밖으로 치닫던 생각을 거두어 자신의 내면을 온전히 바라봄으로 ‘참 마음의 실상’을 알게 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여수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