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단
“명진스님, 저희가 뜻 잇겠습니다”촛불법회 불자들, 명진스님 단식 중단 호소…명진스님 “말씀 무겁게 받겠다”
불자들이 명진스님의 건강을 걱정하며 접은 학을 우정국 공터 가운데에 모아둔 모습.

‘조계종 적폐청산’ 촛불법회를 이끈 조계종 적폐청산 시민연대(이하 시민연대)와 청정승가 공동체 종단개혁 연석회의(이하 연석회의)가 17일째 단식을 이어 온 명진스님에게 단식중단을 호소했다. 이들은 “건강을 위해 단식을 즉각 멈춰야 한다. 스님의 뜻은 우리가 이어 받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명진스님은 “고맙다. 대중의 말씀을 무겁게 받겠다”고 답했다.

시민연대와 연석회의는 3일 오후 5시 명진스님이 단식 정진 중인 우정국 공터에서 ‘명진스님 단식 중단 호소 및 대중항쟁결의’를 위한 긴급 모임을 개최했다. 명진스님의 건강 악화 소식을 접한 사부대중 70여 명이 모임에 참여했다.

모임에 앞서 불교계 단체 대표들은 명진스님을 찾아가 단식 중단을 호소했다. “스님의 원력을 저희가 온전히 계승하겠다. 제발 단식을 거둬달라”는 대중의 요청에 명진스님은 “말씀을 무겁게 받겠다”고 화답했다. 하지만 스님은 여전히 (9월 4일 오전 8시 30분 기준) 단식을 이어가고 있다.

법안스님.

이날 실천불교전국승가회 명예대표 법안스님은 “간절한 개혁의 원력이 꺼지지 않고 활활 타오르도록 하는 것이 우리의 몫”라며 “여기 모이신 분들께서도 주변 여러사람에게 널리 알려 결의의 수준도 높이고 종단 개혁을 일굴 수 있도록 성큼 마음내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정의평화불교연대 공동대표 박병기 교수는 “언뜻 보기에는 가시적 성과가 부족해 보일지 모르지만, 저는 명진스님의 단식을 통해 두꺼운 얼음장에 큰 금이 갔다고 본다. 이는 스님의 뜻을 이어받을 여건이 만들어졌다는 것”이라며 “스님께 단식 중단과 더불어 오는 9월 14일 범불교도대회에 함께 해달라는 요청을 드렸다. 이 자리를 빌어 스님께서 하루 빨리 결단 내리시기를 부탁드린다”고 했다.

효림스님의 뒤를 이어 단식을 진행 중인 용주사 중진 비대위원장 대안스님은 “(명진스님은) 주변에서 그만두라 한다고 해서 쉽게 놓으실 분이 아니다. 혹시 무슨 일이 벌어질 경우 즉각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옆에서 눈을 떼지 말고 지켜봐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지은숙 용주사 신도 비대위 공동위원장은 “명진스님과 효림스님 같은 선지식께서 다치시는 일이 발생해서는 안된다. 지금이라도 당장 명진스님께서 병원으로 가셨으면 좋겠다”며 눈물을 글썽이기도 했다.

지은숙 용주사 신도 비대위 공동위원장은 스님의 건강을 염려하며 눈물을 글썽이기도 했다.

대중들의 의견 개진이 이어졌다. 명진스님과 함께하는 노동자 모임의 김명희 대표는 “스님께서 무한정 단식을 하실 수는 없다. 스님의 큰 자리를 우리가 어떻게 계승할지 보다 구체적인 계획과 방안이 나와야 한다”고 말했다. “인터넷에서 닉네임 ‘산노을’로 활동하고 있다”고 스스로를 밝힌 한 불자는 “촛불법회나 범불교도대회가 일회성 행사로 그쳐서는 안 된다. 적폐청산이 이루어질때까지 끝까지 이어져야 한다. 또 장소는 조계사가 중심이 되어야 한다”는 의견을 내놓았다.

모임이 진행되는 가운데 추혜선 정의당 국회의원이 명진스님을 찾아왔다. 추 의원은 “스님의 건강이 걱정돼 단식을 만류하고자 찾아왔다”고 밝혔다.

모임이 진행되는 가운데 추혜선 정의당 국회의원이 명진스님을 찾아왔다. “스님의 건강이 걱정돼 단식을 만류하고자 찾아왔다”고 밝힌 추 의원은 “조계종 문제가 빨리 해결돼 스님께서 단식을 멈출 수 있도록 힘을 모아달라. 정의당도 함께하겠다”고 했다.

시민연대와 연석회의는 명진스님이 단식을 멈추지 않을 경우 4일 오전, 모임을 재소집해 스님의 단식 중단을 재차 호소하겠다는 입장이다. 같은 날 오전 9시 30분에는 ‘명진스님 제적 철회를 위한 원로모임’ 측의 단식 중단 호소를 위한 기자회견이 예정돼 있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김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 청산 2017-09-06 22:52:24

    자승 현응 지홍 종회의장 호계원장
    적폐 사퇴하라 !!
    자승이 등 뒤에 숨어 교육 개혁 미명 하에 이미지 유지하면서 차기 총무뭔장 넘보는 현응, 제일 나쁜 X 이지. 제일부역자 아니냐? 총무원장 꿈 꾸지도 마라 ! 가벼운 입으로 선교의 종지종통을 농락한 해종분자 ! 이거 뭐 거의 멸빈 대상 아니냐 !   삭제

    • 스님 건강이 우선~ 2017-09-04 10:23:12

      스님께서 건강하셔야 적폐도 청산하고 불국토도 함께 만들 수 있지 않겠습니까??큰 뜻을 함께 펼칠 수 있도록 다시 한번 재고하여 주시옵소서!!!   삭제

      • 지웅 2017-09-04 10:18:47

        스님 적폐청산을 하시려면 건강이 최우선이 되셔야합니다.
        단식을 중단하소서   삭제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