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eople&News
보원사지 보물문화재 국보 승격을 위한 세미나

조계종 제7교구본사 수덕사 말사 내포가야산 보원사(주지 정경스님)가 보원사지 내 보물문화재의 국보 승격을 위한 학술세미나를 개최한다.

보원사는 25일 오후 2시 충남 서산 보원사지 야외 세미나장에서 ‘서산 보원사지 보물문화재 국보 승격을 위한 학술세미나’를 개최한다. 세미나에서는 최완수 한국민족미술연구소장이 보원사지의 역사적 가치를 조명하는 기조강연을 한다. 이어 정병삼 숙명여대 교수가 ‘보원사와 법인국사 탄문’, 일본인 학자 미즈노사야(水野さや)교수가 ‘보원사지 오층석탑의 의의’, 엄기표 단국대 교수가 ‘보원사지 법인국사보승탑과 탑비의 양식과 가치’, 류호철 안양대 교수가 ‘보원사지와 가야산 불교문화유산 보존관리 활용’을 주제로 발표한다.

발표 후 최병헌 서울대 명예교수를 좌장으로 박남수 국사편찬위원회 편찬연구관, 임석규 불교문화재연구소 실장, 소재구 전 국립고궁박물관장, 장용철 안양대 교수가 참여하는 종합토론이 이어진다. 세미나 후에는

보원사 주지 정경스님은 “이번 학술세미나는 1000년 역사의 보원사지 내 보물 중 법인국사보승탑, 탑비, 오층석탑의 역사적 가치를 재조명함으로써 이들 문화재가 국보로 승격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고, 또한 보원사지 및 내포가야산의 역사성과 불교문화의 가치를 다시 한 번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여수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