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단 조계종 제35대 총무원장 선거
선관위ㆍ호법부 “선거법 위반 시 최고형 구형”

조계종 제35대 총무원장 선거를 앞두고 중앙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종훈스님)와 호법부(부장 세영스님)가 10일 공동 성명을 내고 선거법 준수를 당부했다.

중앙선관위와 호법부는 공동 성명에서 “선거법을 위반하였을 경우 신속하게 조사하여 선거법이 정한 최고형을 구형하겠다고 이미 여러 차례 천명했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금품제공 사실이 호법부로 제보되거나 언론에 보도되고 있어 많은 종도들이 우려를 표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후보자와 선거운동본부에 “금품제공 등 선거법을 위반하는 일이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 달라”고 당부하고 선거인단에는 “삿된 유혹을 파사현장의 기개로 단호히 물리쳐 승단이 살아있음을 증명해 달라”고 호소했다.

중앙선관위와 호법부는 “왜곡된 선거 풍토를 근절하고 승가의 화합과 공명한 선거문화가 정립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부정선거 감시활동을 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청정승가의 위상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이틀 뒤면 한국불교를 대표하고 종무행정을 통리하는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을 선출하는 제35대 총무원장선거가 실시됩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와 총무원 호법부는 공명선거 문화 정착과 부정선거 방지를 위해 부정선거 감시단을 구성하여 전국적으로 감시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제35대 총무원장선거에서 선거법을 위반하는 행위, 특히 금품 제공행위, 비방행위 등이 없도록 철저히 감시활동을 하고 있고, 선거법을 위반하였을 경우 신속하게 조사하여 선거법이 정한 최고 형을 구형하겠다고 이미 여러차례 천명하였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에 중앙선거관리위원회와 호법부는 후보자를 비롯하여 각 선거운동본부에 요청드립니다. 금품제공 등 선거법을 위반하는 일이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아울러 총무원장 선거인단 스님들께 요청드립니다. 제35대 총무원장선거에 있어 청정승가의 기풍이 확립될 수 있도록 삿된 유혹을 파사현정의 기개로 단호히 물리쳐 승단이 살아있음을 증명해 주실 것을 당부드립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와 총무원 호법부는 왜곡된 선거 풍토를 근절하고 승가의 화합과 공명한 선거문화가 정립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부정선거 감시활동을 해 나갈 것을 약속드립니다.

불기2561년 10월 10일
대한불교조계종 중앙선거관리위원장 종  훈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 호법부장    세  영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여수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 절망 2017-10-11 17:30:21

    그냥 솔직하게 말하세요
    불교의 최고존엄 자승아바타 설정당 총무원장 추대를 방해하려고
    감추고 싶은 학력위조 재산축재 은처은자 들춰내고
    이미 최고존엄께서 금품살포 혐의 뒤집어씌운
    수불큰스님 선거운동하는 무리는
    최고존엄 모독죄로 멸빈 제적에 처한다 라고   삭제

    • 총무원장 선거인단 스님분들께 2017-10-11 14:36:22

      최근 300만 불자가 감소했다고 합니다
      그리고 요즘 절에다니는 신도분들의
      90%이상은 나이드신 보살님입니다

      이렇게 10년만 지나도 신도수는
      노보살님들은 건강문제로
      그외 신도들은 절에대한 가치부족으로 절반
      이상 아니 그이상 줄게되어있습니다

      과연 그때가되면 줄어든 신도수로
      절의 재정은 심각하게 영향을받게됩니다
      그러면 스님들의 노후가 어떻게되겠습니까?

      이번 선거야말로 중차대한 기로에 서있는
      불교중흥의 시발점이 되어야합니다

      보다 젊은세대가 불교의 정신적가치에
      눈을 뜰수있도록

      포교의 선장들이 나설수있도록
      길을 열어 주셔야합니다   삭제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