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행/복지
능인정사 주지 법경스님, 국민포장 수상
서울 광진구 능인정사 주지 법경스님이 정부로부터 국민포장을 수상했다.

지역사회에서 30여 년간 나눔과 봉사를 실천해 온 서울 광진구 능인정사 주지 법경스님이 정부로부터 국민포장을 수상했다.

법경스님은 19일 KBS 신관에서 열린 ‘2017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시상식에서 어려운 이웃들에게 나눔과 봉사를 실천한 공로를 인정받아 문재인 대통령ㆍ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 명의의 국민포장을 수상했다. 보건복지부와 KBSㆍ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공동주최한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은 국내 나눔문화 확산에 기여한 활동가들을 발굴하고, 나눔에 대한 인식 개선을 독려하고자 마련됐다.

국민포장을 수상한 법경스님은 광진구 지역민들에게 ‘포대화상’으로 통한다. 종교와 관계 없이 어려운 이웃과 어린이들에게 30여년 간 쉬지않고 나눔과 봉사를 이어왔기 때문. 스님은 그간 한 해도 거르지 않고 어려운 이웃들과 독거노인들에게 자비의 쌀 나누기, 밑반찬 배달 등을 실천해 왔다.

지난 2005년부터 건국대 병원 불교법당 지도법사를 맡아 매년 '난치병 환우 돕기 나눔의 자선 음악회'를 열어 수익금 전액을 난치병 환우와 병원 측에 전달해 왔다. 또한 심장병, 뇌종양 등 난치병으로 힘든 투병생활을 하고 있는 어린이들을 위해 매년 의료비를 지원하는 등 사회의 어두운 곳을 찾아 희망의 등불을 자처했다.

앞서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추진위원회는 지난 5~6월 인적나눔, 물적나눔, 생명나눔, 희망멘토링 등 4개 부문에서 전 국민 대상 공모를 진행, 심사를 거쳐 수상자를 선정했다. 법경스님의 경우 광진구민, 광진구, 서울시 등에서 공적을 올려 심사를 거친 뒤 국민포장을 수상하게 됐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김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