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eople&News
[알림] ‘깨달음 논쟁’ 학술대회 장소 변경

오는 9일 열리는 불교학연구회의 ‘깨달음 논쟁’ 연찬 학술대회 장소가 동국대 문화관 2층 학명세미나실로 변경됐다.

불교학연구회(회장 최종남)는 앞서 동국대 신공학관으로 장소를 공지했으나 학술대회장이 문화관 2층 학명세미나실로 최종 변경됐다고 5일 밝혔다.

이날 학술대회는 오전 9시 30분 이평래 충남대 명예교수의 ‘대승기신론에서의 깨달음에 대하여’ 주제 기조강연으로 문을 연다. 이어 ‘초기불교 문헌에 나타나는 깨달음의 다원적 양상(이필원, 동국대 경주)’, ‘예쎄데와 뺄양의 여래장에 대한 상이한 이해(차상엽, 금강대)’, ‘화엄종에서 바라보는 깨달음의 유형과 방식(석길암, 동국대 경주)’, ‘조사선에서 깨달음의 속성과 그 기능(김호귀, 동국대)’가 발표된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여수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