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법현스님, 일본 나가노 금강사 주지 취임

저잣거리 포교에 매진하고 있는 열린선원장 법현스님이 오는 4월 8일 일본 나가노 금강사 주지에 취임한다.

열린선원장 법현스님.

일본 나가노 금강사는 재일교포들을 중심으로 운영되어 왔으나, 최근 운영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법현스님은 지난해 열린선원 자매사찰로 금강사와 인연을 맺은데 이어 올해 정식 주지로 취임하게 됐다.

법현스님은 “매월 마지막 토ㆍ일요일에 대웅전에서는 참선수행을, 한국붉은소나무가 많은 도량 숲에서는 힐링체험을 진행할 것”이라며 “특히 유황온천수가 나오는 요사채를 게스트하우스로 리모델링해 ‘힐링스테이 사찰’로 가꿔 일본 포교의 새 지평을 열어가겠다”고 밝혔다. 또 “일제강점기 강제 징병과 징용으로 희생된 이들의 넋을 위로하고 상생의 역사를 일구기 위한 노력도 함께 해 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진산식에는 일본 3대 사찰로 꼽히는 선광사(善光寺)의 주지 후쿠시마 스님이 참석해 축사를 하고 승가모임 보현회의 영산재 이수자 스님들이 법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금강사 주지 진산식에 맞춰 성지순례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4월 7일부터 10일까지 주지 진산식과 부처님오신날 욕불법회, 조상합동천도재에 참석한 후 백제 성왕의 정취가 어린 선광사 등을 참배하는 일정이다. 02-386-4755

일본 나가노 금강사. 사진=법현스님.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여수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