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단
조계종 “남북정상회담 환영…성공 개최 기원”

조계종(총무원장 설정스님)이 29일 남북정상회담 개최 합의에 환영의 뜻을 밝혔다.

조계종은 29일 대변인 금산스님(총무원 기획실장)과 민족공동체추진본부장 원택스님의 공동명의로 발표한 논평에서 “남북고위급회담에서 남북정상회담을 4월 27일 개최하는 것으로 최종 결정됐다”며 “이번 합의를 크게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어 “남북정상회담을 계기로 공존과 상생을 근간으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정착이 이뤄질 수 있기를 바란다”며 “이번 남북정상회담이 나라와 민족이 번영하고 발전하는데 튼튼한 초석을 놓을 수 있도록 국민 모두와 함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며 정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남북정상회담 합의를 환영합니다.  

  오늘 남북고위급회담에서 남북정상회담을 4월 27일 개최하는 것으로 최종 결정되었습니다. 이에 대한불교조계종은 이번 합의를 크게 환영합니다.

  우리 종단은 남북정상회담을 계기로 공존과 상생을 근간으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정착이 이뤄질 수 있기를 바랍니다.

  이번 남북정상회담이 나라와 민족이 번영하고 발전하는데 튼튼한 초석을 놓을 수 있도록 국민 모두와 함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며 정진해나가겠습니다.

불기2562(2018)년 3월 29일
대한불교조계종 대변인 기획실장 금 산
대한불교조계종 민족공동체추진본부장 원 택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여수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 범계적폐 종단은 2018-03-31 12:11:23

    전쟁막고 평화회담 성사위해 한일도 없으면서 숟가락 얹기는 잘해요   삭제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