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단
해인사 “현응스님 의혹, 깊이 참회”…방송 일부내용은 반박
해인사 대적광전. 사진출처=해인사 홈페이지.

MBC PD수첩의 해인사 전 주지 현응스님(조계종 교육원장) 의혹 보도와 관련해 해인사(주지 향적스님)가 ‘참회’의 메시지를 내놨다. 다만 일부 보도내용에 대해서는 “오해할만한 내용이 있어 사실관계를 바로잡고자 한다”며 “MBC 측에 정정보도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해인사는 10일 ‘수행자의 본분을 돌아봅니다’라는 제목의 입장문을 내고 “지난 5월 1일 PD수첩 ‘큰스님께 묻습니다’에서 방영된 10여 년 전 일부 소임자 승려들의 불미스러운 일에 대해 참담한 마음을 금할 길 없다”면서 “방송에서 의혹이 제기된 것만으로도 해인사 대중은 애정을 쏟아주신 국민과 불자들께 머리 숙여 마음 깊이 참회의 말씀을 올린다”고 했다.

이어 “방송에 언급된 당사자에 대해서는 도의적 책임을 엄중히 물을 것이며, 이번 사건을 계기로 해인사 대중은 자정의 노력을 다하며 수행에 더욱 정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PD수첩이 해인사 관련 방송을 내보내는 과정에서 10여년 전 사건임에도 당사자를 특정하지 않고 ‘해인사 스님들’로 표현한 것, 관람료 수입을 마치 아무 제약 없이 함부로 사용하는 것처럼 호도한 것 등은 ‘문제’라고 지적했다. 해인사는 “이와 관련해 지난 5월 4일 MBC 측에 ‘정정보도 요청 공문’을 보내고 직접 방문해 사과를 요구한 바 있다”고 했다.

해인사는 “그럼에도 이유를 막론하고 불미스러운 의혹에 대하여 국민과 불자들께 다시 한 번 마음 모아 참회를 올린다”고 거듭 참회 의사를 표했다.

앞서 MBC PD수첩은 지난 5월 1일 방송 ‘큰스님께 묻습니다’에서 현응스님의 성추행 의혹과, 현응스님이 해인사 주지를 맡을 당시 유흥주점에서 사찰 법인카드를 사용한 문제 등을 보도한 바 있다.

아래는 해인사 입장문 전문.

수행자의 본분을 돌아봅니다
- 2018년 5월 1일 MBC <피디수첩> 방영에 대한 입장문 -

법보종찰 해인사 대중은 2018년 5월 1일 MBC <피디수첩> ‘큰스님께 묻습니다.’에서 방영된 10여 년 전 일부 소임자 승려들의 불미스러운 일에 대해 참담한 마음을 금할 길 없습니다.

방송에서 의혹이 제기된 것만으로도 해인사 대중은 애정을 쏟아주신 국민과 불자들께 머리 숙여 마음 깊이 참회(懺悔)의 말씀을 올립니다.

방송에 언급된 당사자에 대해서는 도의적 책임을 엄중히 물을 것이며, 이번 사건을 계기로 해인사 대중은 자정(自淨)의 노력을 다하며 수행에 더욱 정진할 것입니다.

다만, MBC <피디수첩> ‘큰스님께 묻습니다.’에 방영된 부분에서 국민과 불자들이 해인사에 대해 오해할 만한 방송 내용은 사실관계를 바로잡고자 합니다.

보도 내용 중 당사자들을 특정하지 않고, ‘해인사 스님들’이라고 반복하여 해인사 스님 전체에 마음의 상처를 주었습니다.

과거의 해인사 법인카드 사용내역을 취득, 공개하면서 ‘해인사 관계자’라는 대역을 내세워 현재도 관람료 수입을 마치 아무런 제약 없이 함부로 사용하는 것처럼 호도했습니다.

사실관계가 이러하여 해인사에서는 5월 4일 MBC 측에 ‘정정보도 요청 공문’을 보내고 직접 방문하여 사과를 요구한 바 있습니다.

법보종찰 해인사 대중은 이유를 막론하고 불미스러운 의혹에 대하여 국민과 불자들께 다시 한 번 마음 모아 참회를 올립니다.

불기2562(2018)년 5월 11일

법보종찰 해인사 대중 일동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김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 돈명 2018-05-15 16:48:26

    명색이 교육원 원장인데
    청정비구가 맡아야 하는데
    교육원 원장이 술집에 가서 카드 사용하고
    여성들에게 안주로 뽀뽀하고

    참 잘 가르킨다
    앞으로 행자들과 사미들에게 어떻게
    오계를 설 한 것이며
    무엇으로 수행자의 길을 가르칠 것이며

    승가대학 나와도 초발심과 치문도 제대로 원문으로 읽지 못하다록 만든이가 바로
    현응 술집에서 여자들과 노닥거릴 시간이 있으면 승가교육에 대한 방법론좀 새롭게 만들어라
    좀 마   삭제

    • 95비구 2018-05-14 13:38:34

      도대체 왜들 이럼?? 도대체 현응이를 왜 죽이려하는거지?? 도대체 걔가 뭘 잘못했냐?? 누구 좀 속시원히 말 좀 해봐라..ㅡㅡ.. 왜 죽이려는거니?? 선학원 때문이야?? 더러운 그 개지랄 뒤에 작전참모가 현응이었냐? 그렇다면 자업자득 자승자박인거고.. 왜 갑자기 이 시점에서 10년전 일이 터져 나오냐고.. 도대체 왜??????????????????????? 이런걸 합리적 의심이라고 그런다.   삭제

      • 주지향적스님께 고합니다 2018-05-12 22:00:26

        이제 시간이 없읍니다. 아직도 현응이의 눈치만 보다간 스님도 주지임기 못 마치겐네요. 주지자리가 그토록 탐나심니까. 현응이가 그러케도 겁나심니까. 스님이 더 불쌍해보이네요. 버리시기가 그러케도 힘드심니까. 어차피 재임은 안되쟌아요. 남은 여생 부끄럽지 않게 용단을 내리세요. 측은합니다.   삭제

        • 김미리 2018-05-11 17:37:35

          현응스님 이라는 분은 승저박탈은 없나요? 뻔뻔스러운 승가의 모습에 그저 참참 허탈하군요. 참회는 깊이 하는게 참회인데 정정보도는 또 뭔가요.이해가지않는 처방이군요. 눈을뜨고 스님들을 바라보는것이 고통이군요   삭제

          • 도의적 2018-05-11 10:11:25

            참회를 한다면서 또 변명을...도의적 책임을 묻겠다고하고 또 흐지부지...당장 산문출송시키고 종단에서 제적시켜야 책임을 묻는거지...향적주지스님은 이러케 유유부단한게 온대중이 지적하고있는데 본인만 모루고 있어요. 방장은 현응이가 만들어준 허수아비라...   삭제

            • 가다가 2018-05-11 07:50:51

              병신인증하고 있네.법인카드 명단은 개뿔이냐?   삭제

              • 무한책임을 져야 합니다. 2018-05-10 21:31:08

                대한민국 국격에 관한 문제입니다.
                서울대 사칭으로 유형무형 얼마나 많은 편익을 한평생 챙기셨겠습니까?
                지구촌 토픽입니다.
                한국사회 최고의 공인이 종교 지도자들 입니다.
                추기경,총무원장,등 국가의 얼굴들입니다.
                이런 마구니짓에 간여된 사람들은 한국사회, 한국불교,국민들께 앞으로도 무한책임을 저야합니다.   삭제

                • 하이고 2018-05-10 15:35:39

                  고작 이걸로 이미 들불같이 타오른 적폐청산 청정승가염원을 잠재운다고?   삭제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