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단 설정 원장 은처자 의혹과 설조스님 단식
[기고] 조계종 집행부와 원로 스님들이 생각해야 할 것
  • 박태원 울산대학교 철학과 교수
  • 승인 2018.07.14 15:42
  • 댓글 18

한국불교향상포럼 공동대표를 맡고 있는 박태원 울산대학교 철학과 교수가 설조스님의 단식과 관련해 조계종에 경종을 울리는 기고를 <불교포커스>에 보내왔다. 전문을 게재한다. <편집자 주>

삶과 세상을 향상시키는 불교철학의 길을 탐구하는 것이 필자의 본업이다. 그래서 설조스님의 ‘목숨 건 단식정진’을 발생시킨 조건인과의 연기를 긴장감 유지한 채 주목하고 있다. 내 삶의 가장 큰 축복도 한국불교가 없었으면 불가능했을 것이기에 더욱 그렇다. 한국불교의 과거·현재·미래에 대한 나름대로의 생각과 전망은 차치하고, 지금은 오직 설조스님의 ‘죽음을 예고한 단식정진’에 대한 대응과 관련하여 현 조계종 집행부 스님들과 원로 스님들에게 부탁말씀 드린다.

자신이 생각하는 진리와 의로움을 위해 목숨을 던진 세인이나 스님들의 사례는 국/내외를 막론하고 결코 적지 않다. 군사독재 시절에 꽃 같은 청춘을 바쳤던 그 숱한 분신(焚身)들을 저린 마음으로 목격하면서 살아왔던 세대에 내가 속한다. 스님들도 대부분 자신의 몸을 태우는 소신(燒身)공양을 선택한다. 설조스님은 단식을 선택하고 있다. 소신공양처럼 목숨을 내던지는 단식이다.

설조스님의 경우처럼, 공적 가치를 위해 죽겠다는 것을 사회적으로 공언하고 장기간 진행하는 단식 정진의 사례는 매우 드물고 특별하다. 세속에서의 단식투쟁 사례들도 대부분 죽기를 각오하는 것이지만, 내심 단식투쟁의 성공으로 살아서 이룰 수 있는 결과를 전망한다고 보아야 한다. 그렇다고 그들의 단식 투쟁이 불순하다거나 기만적이라는 것은 결코 아니다.

설조스님은 아예 살아서의 성과를 기대하지 않는 것으로 보인다. 사후에 자신의 몸을 처리하는 문제까지 철저하게 미리 준비해 놓고 감행하는 단식이다. 그분의 육성을 통해 그 조처 내용을 들어보니, 그 어떤 사적 고려도 보이지 않는다. 지적 수준과 판단력도 탁월해 보인다. 가히 출가 구도승의 당당한 품격이다. 오직 부처님 은혜에 제대로 보답하지 못한 자신의 허물을 조금이라도 덜기 위해, 조계종단이 부처님 법대로 굴러가기를 바라는 서원 하나를 위해, 자신의 목숨을 기꺼이 던지겠다는 것을 거듭 천명하고 계신다. 이미 진행한 단식 기간으로 볼 때, 그분의 의지대로 되는 것은 시간문제로 보인다.

설조스님. 불교포커스 자료사진.

만약 조계종단 집행부가 지금처럼 묵살 전략으로 일관하고, 불행히도 그분의 의지가 현실이 될 때, 현 조계종 집행부 스님들에게는 어떤 일이 기다릴까? 지겹게 반복되는 것처럼, 시간이 흐르면 망각의 강물이 모든 것을 휩쓸어 갈까? 그 경험칙에 기대어 일정 기간의 비난을 뭉개고 있으면, 언제 그런 일이 있었느냐며 화창한 날들을 즐길 수 있을까?

그런 인식과 기대로 설조스님의 단식에 대응한다면, 총무원장 이하 현 조계종 집행부 스님들, 그리고 일을 풀어갈 수 있는 지위에 있는 종단의 원로 스님들에게는, 남은 인생에 무엇이 기다릴까? 설조스님의 목숨을 그렇게 처리해 놓고, 대중 앞에서 여전히 ‘자비와 지혜의 가르침’ ‘깨달음의 법설’을 발설할 수 있을까? ‘생명 운동’이니 ‘화쟁’이니 ‘불교의 사회적 실천’이니 하는 화려한 깃발들을 여전히 태연하게 들어 올리는 뻔뻔한 행각을 할 수 있을까? 대중들은 여전히 그 깃발 밑에 모여 합장하고 신심을 낼까?

현재 한국불교 각 분야에서 목격되는 일들은 일찍이 불교역사 그 어떤 시기에서도 없었던 ‘각별한 의미를 지닌 특별한 내용’들이다. 이 시절인연의 조건과 의미를 놓치지 않고 적절히 대응하면, 불교/한국불교는 전혀 새로운 지평에 올라설 수 있다. 설조스님의 ‘목숨 던지는 단식정진’은 이러한 시절인연의 의미와 직결되어 있다고 본다.

부디 조계종 집행부 스님들과 원로 스님들은, 불교/한국불교에서 진행되고 있는 특별한 현상들에 대한 거시 전망 속에서, 설조스님의 단식문제에 때를 놓치지 말고 적절히 대응해 주시길 바란다. 매사 ‘법대로 하자’는 것이 출가 구도인의 능사는 아니다. 크던 작던, 허물은 누구에게나 있다. 언제나, 누구에게나 생겨날 수 있다. 그런데 이익을 놓아 버리고 자기를 던지는 방식으로 허물을 치유하는 것은 ‘불교 집안의 위대한 가풍’이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박태원 울산대학교 철학과 교수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 빙수처럼 2018-07-15 14:58:26

    권력에휘둘려이끌려다니시는분들.노예처럼 그만끌려다니시고 욕심좀비우고 내려가라고좀해봐요.무서워서말도못꺼내나?찍.소리도못하시나보네..그냥무조건시키면 시키는데로만해야지.입도못떼나보네.쥐어사는것도 보통힘든일아닌데..그러니까 바뀌어야되요.수덕사를가든.태고종을가든.가세요.   삭제

    • 바람 2018-07-15 12:42:36

      설조스님이 하루하루 쇠해가는 모습을 더 이상
      마으이 아파 나가서 뵐 수가 없습니다.
      스님의 의지가 아무리 강하다해도 주위에 보필하시는 스님들은 하루속히 스님을 병운으로 모셔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제발 부탁드립니다. 연세가 높던 젊던 순간ㄱ순간 삶은 모두 소중하다 생각합니다. 그냥 드시면 큰일납니다.   삭제

      • 나는야 2018-07-15 08:52:03

        나는야최강욕심쟁이~나는야누구도못꺽는고집쟁이~내욕심채우기위해 나는무슨짓이든다할꺼야~사람하나죽는다고 뭐 바뀌겠소~나는 눈하나깜박이지않네~죽던지말던지~오늘은어떤신도가 돈을 얼마나가져다줄까?~이자리가~오 ㅋㅋㅋ   삭제

        • 박민수 2018-07-15 06:53:10

          YouTube에서 '조계종적폐청산정화종결방법-진리해설사 박민수(010-6609-9068)' 보기
          https://youtu.be/lCVBJ1dEKKo   삭제

          • 내려오구싶어 2018-07-15 00:10:52

            내려오고 은데 밑에서 내려오지 못하게 밀고았느것은 아닐까?
            나라면 벌~써 내려왔을것 같거든!   삭제

            • 무진성 2018-07-14 22:47:21

              참으로 안타까운현실입니다!
              오늘 총무원권력승들하는짓거리보니
              희망과양심의 기대를갖고는 결코(설조스님)을
              구할수없겠다싶어ㆍ가슴이먹먹해짐니다!!
              정말이지 부처가ㆍ계시다면조계사총무원에
              천둥벼락을 내리쳐주시길 바래봅니다;;;
              나무아미타불ㆍ나무아미타불ㆍ나무아미타불ㆍ   삭제

              • 고집 2018-07-14 21:31:50

                세상엔.고집피운다고.억지로우긴다고.다내맘처럼되는일이별로많지않아요.어느정도사셔서.좀알꺼같던데.하나도모르시나봐.누울자리보고다리뻗으라잖아요.내자리아니면.비켜줘야지.그자리가그렇게좋아죽겠나봐요?태고종으로가서만들어달라고해봐요.혹시알아요?얼른가봐요~   삭제

                • 지혜 2018-07-14 18:59:19

                  정말 이해 안되는게 지금 한 자리 다 차지하고 잇는 대종사 종정 원로스님들 파워잇는ㅈ분들이 왜 한마디도 안하고 누구도 안 나서는건지 이해를 못하겟음 그럼 모두 한통속이란 말인가? 저런 조계종스님들을 믿고 여태껏ㅈ보시하고 공양하고 매달 정기 후원을 하고 잇다니 배신감이 이루 말할수 업다 종정어른부터 한마디해라ㅈ그럼 그 영향력이 얼마나 크겟나? 진짜 답답하다 우리나라 그 큰절 주지하고 방장하고 다 뭐 하노   삭제

                  • 내려오세요 2018-07-14 18:55:20

                    박수칠때 떠나라 란말이 있는것 처럼 이만할때 내려둘 오시면 좀좋아 당할일 안당할일 모두 당하고 내려오는것 보다...   삭제

                    • 욕심쟁이 2018-07-14 16:57:46

                      자신의이익을위해선.사람이죽어도상관없다?스님이라면서 그래도되는건가요?왠욕심이그렇게많으신지.놀랍네.아니.욕심좀버리고사람좀살려줘봐요?안들리시나?더큰소리내야알아들으실려나??보청기필요하세요??   삭제

                      18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