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단 설정 원장 은처자 의혹과 설조스님 단식
문재인 대통령 “설조스님 뜻 충분히 이해”이용선 청와대 시민사회수석, 단식 31일째 설조스님 방문
“대통령께서 단식중단 간곡히 요청... 범법 행위는 법대로 처리될 것”
이용선 청와대 시민사회수석이 단식 31일째인 설조스님을 찾아와 문재인 대통령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는 모습.

문재인 대통령이 설조스님의 편지에 “스님의 뜻을 충분히 이해했다”고 답했다. 건강과 생명을 먼저 돌보시기를 간곡히 바란다며 단식을 중단 할 것도 요청했다.

설조스님은 문 대통령의 단식중단 요청에 “대통령의 뜻은 감사히 받겠으나 단식은 더 해야 할 것 같다”며 정중히 거절했다. 앞서 설조스님은 단식 24일째였던 지난 13일 문 대통령에게 “조계종이 일반 사회질서를 유린하는 행위가 치외법권으로 방치되어서는 안 된다”는 내용을 담은 편지를 전한 바 있다.

문재인 대통령의 이 같은 뜻은 20일 오후 2시 40분경 이용선 청와대 시민사회수석의 설조스님 단식장 방문으로 전해졌다. 이 수석은 “‘대통령께서 스님의 건강이 매우 위중할거라고 보고 하루속히 단식을 중단하시고 건강을 회복하셔서 불교계가 바로 서는 것을 보시는게 낫지 않겠느냐’고 말씀하셨다”고 전했다.  또한 “‘(스님의) 뜻은 충분히 이해하겠으니 무엇보다 건강과 생명을 먼저 돌보시기를 간곡히 바란다’는 마음을 전해달라고 말씀하셨다”며 단식 중단을 거듭 요청했다.

이에 대해 설조스님은 감사의 뜻과 함께  문재인정부의 공정한 법집행을 다시 한 번 당부했다. 스님은 “대통령의 크신 배려의 말씀은 받아 들이나 제가 하는 단식은 조금 더 해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스님은 “불교계가 근 10여년 가까이 중병이 들었는데 당사자들은 중병에 걸린 것을 모른다. 잘못을 지적하는 사람을 훼불 해종이라고 하며 탄압하는 지경에 이르렀다. 저라도 그분들을 경책하고 그분들의 만행을 외면하거나 방조하는 분들에게 경종을 울리기 위해 시작한 일이다”라며 단식중단의 뜻이 없음을 분명히 했다.

면담에 배석한 김영국 조계종 적폐청산 시민연대 상임대표는 사찰방재사업과 고위층 승려의 배임횡령 협의 수사의 미진함과 편의제공 의혹을 제기했다. 김 대표는 “불교계 고위층이 저지른 사회적 범죄행위에 대한 수사가 정상적으로 진행되지 않는 것 같다. (청와대가) 수사에 개입해서는 안 되지만 수사에는 성역이 없다는 것을 명확히 해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용선 수석은 “범법행위가 있다면 법이 정하는 원칙대로 될 것이다”라는 대답으로 종교와 관련된 문제라도 사회법 위반행위에는 특별한 배려가 없다는 것을 분명히 했다. 다만 이 수석은 “불교내부 자정과 변화는 내부에서 푸는 게 대원칙이다”고 덧붙였다.

설조스님 살리기 국민행동 연석회의는 설조스님 단식장을 방문한 이용선 청와대 시민사회수석에게 불자와 시민들의 간절한 뜻을 전달했다.

비공개 면담을 포함해 30여분간 설조스님과 대화를 마친 이용선 수석은 단식장에 함께 하고 있는 시민사회 단체 대표들과 안부를 나눈 후 자리를 떠났다.

이용선 수석은 단식장 방문에 앞서 설정 총무원장을 면담했다. 조계종 기관지 불교신문에 따르면 설정 총무원장은 이 수석에게 "정부가 불교계 내부 문제에 어느 한 쪽 편을 들어 속단하지 말 것"을 요구하며 "자율적으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는 입장을 전달했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신희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 불벼락 2018-07-25 16:50:29

    현종권을 끝없이 탄압하는 자들에게
    폭망의 저주를 내려주시 옵소서!!!
    나무아미타불 관세음보살   삭제

    • 물렁한 죄인이에게 2018-07-22 21:17:43

      .이해는 오해일 뿐이다.
      된똥령에게 법의 공정한 시행을 바랄 뿐이다.
      도박승 성폭력승을 몰라내라   삭제

      • 무문관 2018-07-21 18:20:58

        조계종의 비극은 설정이 물러난다고 해도 대안이 없다는 데 있다. 사람을 키우지 않은 망조 불교계의 자업자득이다. 무지랭이들과 쓰레기들로 가득찬 곳이다. 이곳저곳 편 가르지만 다 마찬가지다. 이런 불교는 그냥 망해버리는 게 민초와 국가를 위한 길이다. 70년 동안 무슨 개혁이니 하면서 떠들었지만 바뀐 게 없다. 싯다르타가 탄생한 15억 인도에서도 불교가 한 순간에 망해버렸는데 기복 권승 한국불교 그깟게 뭐 대단하다고...자정에 의한 것이 아니고 어떤 세력에 의해 이 상황이 바뀐다면 그 과보는 실로 엄중하리라.   삭제

        • 어이가없다 2018-07-21 10:06:43

          청와대 수석이 다녀간것을 가지고 설조도 그렇고 설정도 그렇고 뭘 그리 의미부여 하고있나! 좌파정권 들어와서 나라가 엉망이고 민생이 바닥인데... 정부인사를 따끔하게 혼내지는 못하고... 난 불교신자는 아니지만, 그래도 불교는 우리민족의 자랑이고 한국문화의 심장이라고 생각했는데 지금 설조, 설정 등이 하는 모습들을 보면 기가막히고 코가막힌다. 특히, 설조는 군대가기 싫어서 나이조작하고 온갖비리 다 저지르며 권승으로 살다가 이제 70 넘어서 성인군자인것처럼 행동하는것이 황당하고 어이가없다. 설정도 무슨 말이 필요할까!?   삭제

          • 미륵도용궁사 2018-07-21 09:36:12

            "종교 내부의 문제에 대해 정부가 개입하거나 간섭하지 않겠다."는
            문재인 대통령님의 말씀은 매우 옳은 말씀입니다.
            이 점, 과거 정부들과 확연히 달라 불제자의 한 사람으로서 크게 환영합니다.
            이제는 종단의 호계원, 원로회의, 종회 등 해당 기관에서
            율장, 종헌종법, 승규 등 종단법에 명시된 바에 따라
            그 동안 세상 사람들에게 회자된 종단 수뇌부의 불미스러운 문제에 대하여
            만인이 이해하고 수긍할 있도록 명료히 밝혀 그에 합당한 심판과 처결을 내놓아야 합니다.   삭제

            • 미륵도용궁사 2018-07-21 09:35:02

              관점에 따라
              견해가 다르고 입장이 다르고 사상이 다를 수 있습니다.
              중요한 것은, 사상과 입장과 견해가 다를지라도
              승가공동체의 구성원들이라면
              앞에 놓인 하나의 사안에 대해 논쟁 끝에 합의를 이루고
              함께 이룬 그 합의와 결론을
              함께 실행해 나아가는 것이
              민주주의이며, 민주주의의 힘이 아니겠습니까?
              종단은 이제부터라도
              서로 다름 위에 동일한 목표를 향한 굳건한 합의를 이룰 줄 알아야 하고,
              바라보는 입장과 견해와 사상이 달랐기에 건전한 비판을 가해온 분들에 대한
              종단의 모진 징계를 즉각 철회, 화합하길 바랍니다.   삭제

              • 지수 2018-07-21 08:13:07

                원칙적인 온건한 방식으로는 해결 안됩니다. 도적들이 좋아하는 방식 힘에 의한 방법이어야 야만의 무리들을 처단할 수 있을 걱 같습니다. 선승이 여러분 희생된들 도적질 하기엔 오리려 좋은 겁니다.

                정부에서 지금처럼 종교계의 범법자를 처벌하지 않는다면 앞으로도 달라질 것이 없을 것같습니다.

                명진스님의 긴 단식이 있었고, 또 설조노스님의 긴 단식이 생명줄을 놓으려 하는데, 위와 같은 대응은 그저 인사치레로 보입니다.

                대통령님을 지지 존경하지만 이번일은 이해되지 않습니다.

                대통령님 선량한 국민을 가슴아프지 않게 하소서!   삭제

                • 크리스찬 2018-07-21 07:47:49

                  불교계계든 기독교든 모든 종교계도
                  중기법 적용해서 외부감사해야한다.
                  자정기능 믿지말고 의혹이 있으면 수사해서 죄가 있으면
                  벌을 받아야 종교계의 타락을 막을 수 있다   삭제

                  • 불자들 2018-07-21 07:34:05

                    한국불교를지키고 노스님을살려야해요.   삭제

                    • 처벌 2018-07-21 06:05:24

                      범죄를저질렀으면.처벌받아 마땅해요.법대로처벌해주세요.   삭제

                      2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