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eople&News
용주사 주지에 성법스님 임명

전임 주지의 은처자 의혹으로 4년간 분란이 끊이지 않았던 조계종 제2교구본사 용주사 주지에 성법스님이 7월 30일 임명됐다. 임기는 8월 27일부터 4년 간이다.

조계종 총무원장 설정스님은 7월 30일 오전 10시 서울 종로구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접견실에서 용주사 주지 성법스님에게 임명장을 전달했다. 설정스님은 “앞으로 용주사가 더욱 화합하고 단단해 질 수 있도록 열심히 맡은 소임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번 용주사 주지후보선거에는 은처자 의혹을 받아온 전 주지 성월스님과 부주지 성법스님이 입후보했으나, 성월스님이 돌연 후보 사퇴하면서 성법스님이 7월 17일 열린 산중총회에서 무투표 당선됐다.

성법스님은 정오스님을 은사로 출가해 1975년 사미계를 수지했으며 염불사와 만의사 주지, 용주사 부주지를 역임했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여수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