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eople&News
전북불교대학 ‘2018 생명살림대법회’
전북불교대학은 9일 ‘2018 생명살림대법회’와 생명존중문화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사진=전북불교대학.

전북불교대학(학장 이창구)가 9일 전북불교대학 4층 큰법당에서 ‘2018 생명살림대법회’와 생명존중문화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생명살림대법회는 세계자살예방의날(9월 10일)을 맞아 전국 22개 사찰에서 열린 ‘2018 생명살림대법회’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전북불교대학 이창구 학장은 인사말에서 “오늘 생명살림대법회는 불교의 생명존중사상을 중심으로 삶과 죽음의 의미를 성찰하는 귀한 자리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생명서약 등 자살예방 인식개선 캠페인을 비롯해 ‘생명지킴’ 활동가 양성 교육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법회에서는 효록스님(서울불교대학원대학 초빙교수)이 강사로 나서 “구름에 가려 보지 못하는 해와 달처럼, 내 마음속의 구름 때문에 자기 안에 있는 내면의 불성과 자비심을 보지 못하고 밖에서 찾고 있다”며 “내 안에 불성이 있다는 굳건한 믿음으로 내면의 구름을 걷어내고 내면의 불성을 찾아 자신의 고통을 치유하고 남의 고통을 살피는 자비행을 실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전국불교대학과 불교상담개발원은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자살예방 교육프로그램 지원 및 홍보활동을 함께 펼칠 예정이다.

전국불교대학과 불교상담개발원은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여수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