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단
혜총ㆍ정우ㆍ일면스님 26일 공동 기자간담회…동반 사퇴할 듯
왼쪽부터 혜총스님, 정우스님, 일면스님.

조계종 제36대 총무원장 선거에 출마한 혜총ㆍ정우ㆍ일면스님이 26일 후보직을 전격 사퇴할 것으로 보인다.

기호 1번 혜총스님과 기호 3번 정우스님, 기호 4번 일면스님은 26일 오전 11시 한국불교연사문화기념관 2층 국제회의실에서 공동기자간담회를 진행한다.

선거를 이틀 앞두고 공동기자간담회를 열게 된 것에 대해 기호 1번 혜총스님은 “추석 연휴 전부터 (세 후보가) 수차례 교감을 가져 왔다”면서 “기득권의 장벽이 너무 두터워 (선거가) 의미가 없다”고 심경을 토로했다.

“오늘부로 25교구본사를 모두 돌아봤다”고 운을 뗀 기호 3번 정우스님도 “기가 막히다. 몇 사람이 패당지어 휘젓는 종단의 현실을 더 이상 그냥 두고 볼 수가 없다”고 말했다.

두 스님 모두 ‘사퇴’에 대한 직접적인 언급을 꺼렸으나, 선거운동 과정에서 느낀 종단의 현실과 문제점에 대해 궤를 같이 하고 있어 26일 간담회를 통한 후보직 사퇴가 예상된다.

기호 4번 일면스님과는 통화 연결이 되지 않았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김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 하찮은 2018-09-26 16:29:32

    중승대 2중대 출동했네
    많이 해처먹으삼
    한심한 것들   삭제

    • 오소리감투 2018-09-26 14:12:29

      당신들이 말하는 적폐들과 지금까지 임명직 감투 받아가며 기득권 세력인 양 돌아다닐땐 언제고..   삭제

      • 유유유 2018-09-26 13:46:22

        김자일승성지령이떨어   삭제

        • 오스틴불자 2018-09-26 10:12:38

          정우스님이 총무원장이 되셔야 한국불교는 중흥할수 있습니다.   삭제

          • 시민은 괘씸따 2018-09-26 08:15:44

            설겆이 끝나면 뒤통수 까는게 스님들 특기고 자기들이 저지르고 해결 안하면서 왜 설겆이를 시민들 시키나. 지금까지 치다꺼리 한 것도 억울타. 그냥되는대로 힘없으면 당하고들 사시오. 지금까지로보아 당해도 아픔없이 잘 살겠더만. 밥만 먹고 숨죽이고 살던가 비위맞춰 살던가. 연세들이 몇이신데들 인생을 아직도 신도들에 의탁하오. 그것도 살만한 일은 냅두고 마땅찮은 일에 말이오.   삭제

            • 구속하라 2018-09-26 01:21:58

              불교의 적폐 구속하라   삭제

              • 훼불광장 2018-09-26 00:30:35

                자승카르텔의 차기 아바타 원행
                짝퉁승려대회때부터 알아제
                선거가 뭐 필요해 즈그들까리 다 해묵음되지 ~~
                거기서 장단 출 필요없이 후보사퇴 하는건 쌍수들어 환영합니다
                이제 제대로된 승려대회 다시 열어 새판 짜기전에는 조계종은 희망이 없다   삭제

                • 재가불자 2018-09-25 23:18:02

                  승려대회로 ㅈㅅ , ㅈㅅ, ㄷㅁ 멸빈시켜야 조계종이 산다.   삭제

                  • 중들 2018-09-25 23:16:17

                    처음부터 중넘들 종책에는 관심 없었다. 지 밥그릇 챙기기만 열중하고. 중질 그만할 중넘들 천지다   삭제

                    • 촛불잔치 2018-09-25 23:03:32

                      이미 쇠망의 길로 가고 있다.
                      참종교의 허과 실을 진실히 인식하여 생활불교화하여야 할것.   삭제

                      28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