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통도사 미주포교당 뉴욕 원각사 선방 상량식
통도사 미주포교당 뉴욕 원각사가 14일 사부대중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선방 상량식을 봉행했다. 사진=원각사.

통도사 미주포교당 뉴욕 원각사가 14일 회주 정우스님과 주지 지광스님 등 사부대중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선방 상량식을 봉행했다.

상량식은 원각사 네울림 풍물단의 지신밟기를 시작으로 경과보고, 인사말과 축사, 정우스님의 법문, 축가, 상량식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정우스님은 “원각사 불사를 시작할 때 이 도량이 한인들에게는 마음의 고향, 이웃 민족에게는 정신적인 고향이 되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는데 이제 그 약속이 지켜지는 것 같다”며 “마음이 힘들 때면 누구나 원각사를 고향처럼 찾아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욕 원각사는 미국 뉴욕 주 샐리스베리 밀즈의 대지 30만평 부지에 자리 잡고 있다. 지난해 완공한 대웅전을 비롯해 통도사 적멸보궁 부처님 진신사리탑을 10분의 1로 축조한 진신사리탑, 높이 10m의 청동대불상, 74평 규모의 무량수전이 있다. 선방에 이어 앞으로 요사채와 천왕문, 삼성각, 일주문, 보궁법당 등이 건립될 예정이다.

통도사 미주포교당 뉴욕 원각사 선방.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여수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