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학술
진흥원 열린강좌 ‘삶과 죽음을 성찰하다’

대한불교진흥원(이사장 이각범)이 20일 ‘삶과 죽음을 성찰하다’를 주제로 11월 화요열린강좌를 연다.

이번 강좌에서는 임정애 교수(건국대 마취통증의학과)가 강사로 나서 불자 의사들이 말하는 불교적 임종과 호스피스 의료에 대해 강의한다. 임정애 교수는 불교여성개발원 생명존중운동본부장을 맡고 있으며, 최근 8명의 불자 의사들과 임종 및 호스피스ㆍ완화의료 안내서 ‘돌아가는 길, 나의 등불’을 펴낸 바 있다.

임 교수는 건국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사, 중앙대학교 의과대학원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건국대병원 마취통증의학과장, 서울아산병원 마취통증의학과 전임의 및 수술실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 건국대 마취통증학과 교수로 재직하며 대한마취통증학회 및 대한통증학회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강좌는 20일 오후 7시 서울 마포구 다보빌딩(BBS) 3층 다보원에서 열린다. 참가비는 무료며 3천원 내외의 자발적 보시금은 이웃돕기에 쓰인다.(02)719-2606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여수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