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행/복지
인천지하철 '풍경소리' 다시 만난다 
풍경소리가 11월 1일 인천교통공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인천지하철 1, 2 호선 40개 역에 80개의 게시판을 설치한다. 사진=풍경소리.

인천 지하철에서도 부처님의 법음을 전하는 ‘풍경소리’를 다시 만날 수 있게 됐다.

한국불교종단협의회 부설 법음을 전하는 사람들의 모임 풍경소리(대표이사 선묵스님)는 11월 1일 인천교통공사(사장 이중호)와 풍경소리 게시판 설치와 운영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풍경소리는 인천지하철 1, 2 호선 40개 역에 80개의 게시판을 설치하게 된다.

풍경소리는 지난 2010년부터 인천지하철 1호선에 게시판을 운영해 왔으나, 2014년 인천아시안게임 당시 시설물 정비 일환으로 게시판이 철거된 바 있다. 풍경소리는 “게시판이 운영되지 않는데 아쉬움을 느낀 인천사암연합회와 불자 시의원들의 원력과 인천교통공사의 협력으로 협약이 체결될 수 있었다”며 “11월 중 게시판 설치를 완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여수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