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대불청 회장 후보에 하재길 전 경기지구장 단독 입후보
하재길 대불청 중앙회장 후보.

대한불교청년회 제30대 중앙회장 후보에 하재길 대불청 전 경기지구장이 단독 입후보했다.

대불청 선거관리위원회가 10월 29일부터 11월 2일까지 대불청 차기 중앙회장 후보 등록 접수를 진행한 결과 하재길 후보가 단독 입후보했다. 대불청은 오는 11월 25일 오후 1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국제회의장에서 제70차 임시 대의원총회를 열고 중앙회장 선거를 진행한다.

앞서 대불청은 지난 10월 28일 김성권 현 중앙회장이 단독 입후보한 가운데 제69차 임시 대의원총회를 열고 중앙회장 선거를 진행한 바 있으나, 유자격 대의원 155명 중 136명이 투표에 참여한 가운데 찬성 55표, 반대 81표가 나와 김 회장은 낙선했다. (관련기사: 김성권 대불청 회장 재임 실패…친종단 기조에 반발감 작용?

차기 회장을 선출하지 못한 대불청은 69차 임시 총회 직후 70차 임시 총회 공고 및 입후보 등록에 나섰으며, 하재길 후보가 단독 입후보하면서 11월 25일 재선거를 치르게 됐다.

대학생 시절인 1996년 한국대학생불교연합회(대불련) 34년차 중앙회장을 맡은 바 있는 하재길 후보는 1997년 경기지구 수원 대승원 청년회에 입회해 대불청 활동을 시작했으며, 대승원 청년회 사무국장, 대승원 청년회장, 대불청 경기지구 재무부장, 경기지구장 등을 역임했다. 2015년 용주사 전 주지 성월스님의 은처자 의혹이 제기될 당시 성월스님 퇴진을 촉구하는 용주사 신도 비상대책위원회에 참여해 활동한 바 있으며, 이후 조계종을 둘러싼 각종 논란이 불거지자 조계종 적폐청산 시민연대, 불교개혁행동 등 연대단체에 참여해 개혁운동을 지속해 왔다. 

주요 공약으로는 △지역조직활성화를 위한 TF팀 구성 △자립기반 마련을 위한 CMS 획기적인 확대 △공익사업 TF팀 구성을 통한 국가지원채계 확립 △100주년 전략사업 로드맵 재구성 △공공사업 수탁을 위한 체제 구축 △안정적이고 독립적인 사무국 및 자원봉사자 활동 체계 구축 등을 내세웠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김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불교포커스 기사를 후원해주세요
  •            
후원하기
  • 돌중박멸 2018-11-14 20:47:48

    축하합니다.
    청년불자가 살어야 불교가 산다.   삭제

    • 청사자 2018-11-14 16:38:49

      축하합니다
      청년불교의 도약을 기대합니나   삭제

      • 불자 2018-11-08 21:25:51

        포커스 팟캐스트 유튜브에 출연하셔서 불교활동이력 및 출마동기 앞으로 서원과 원력 들려주시면 좋겠네요   삭제

        • 화이팅 2018-11-08 15:49:33

          조계종의 이미지가 말이 아닙니다.
          도덕적 눈높이를 높여 불자들이 당당하고 떳떳하게 절에 다닐수 있도록 노력해주세요.
          축하합니다.   삭제

          • 궁금 2018-11-08 14:21:37

            대불청 홈페이지에는 11월 3일에 이미 입후보자 공고가 났는데
            5일이나 지나서 기사가 올라오는 이유가 무엇인가요?

            http://kyba.org/bbs/board.php?bo_table=4010&wr_id=1242   삭제

            • 멋지다 2018-11-08 12:08:31

              하재길
              대불청이 청년회다운 기개와 용기로 불교개혁에 앞장서기를...   삭제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