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단
"법의 잣대 피해가서는 안된다"명진스님, 21일 단지불회 법회에서 '감로수스캔들' 생각 밝혀

오디오 팟캐스트 바로가기 

자승 전 총무원장의 '감로수스캔들'에 대해 종단이 침묵하고 있는 가운데  '엄중한 법의 잣대' 주장이 나왔다.

단지불회 회주 명진스님은 21일 열린 정기법회에서 "고발내용이 사실이라면 법의 잣대가 피해가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스님은 법문을 마칠 무렵 "독한말을 조금 하고 끝내겠다"며 감로수스캔들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스님은 "조계종 노동조합이 전 총무원장 자승을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 배임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 물론 수사를 해서 진실이 밝혀져야만이 죄가 있고 없고 유무는 판단될 것이다."라면서도 고용자 입장인 종무원들이 전 행정수장을 고발했다는 것은 "나름대로 여러가지 확실한 근거가 있기 때문일 것"이라고 추측했다.

고발 내용이 사실이 아니길 바라는 마음이라고 심경을 밝힌 스님은 "그러나  고발내용이 사실이라면 법의 잣대가 피해가서는 안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중앙지검으로부터 사건을 이첩받은 서울서초경찰서는 지난 18일 고발인 조사를 진행했다. 이 자리에는 심원섭 민주노총조계종지부 지부장이 법률대리인과 함께  조사에 응했다.

노조의 한 관계자는 "고발인 조사 이후에는 사건에 연루된  복수의 종단과 하이트진로음료 관계자들에 대한 참고인 조사등이 이루어진 뒤 피고발인 조사가 따를 것"이라고 말했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불교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 불자 2019-04-22 21:57:25

    오늘 저녁에 11년째 해고무효 투쟁 벌이시던
    콜트콜텍 큰노동자 분들께서
    해고무효를 성취하시고 내일 그리던 일터로 되돌아간다는
    정말 반가운 뉴스를 보았습니다.
    11년 장기 농성하시던 분들도 이렇게 해결이 되니
    ㅈㅅ범계적폐 청산도 머지 않았습니다.
    머지않아 범계적폐의 몸통 ㅈㅅ이 구속 실형되고
    청정불자들이 해종누명 벗고 당당하게 종단의 주인이 되어
    청정불교를 우뚝 세울 겁니다   삭제

    • 개돼지 2019-04-22 14:50:21

      개돼지 신도들인데 무슨기대를...
      경시기 돈많다해
      비싼 변호사 사면된다해
      검새두목과 공친다해
      호위중들 많다해.   삭제

      • 바보 2019-04-22 07:38:29

        그래도 몇몇중은 살아있네
        꿀처먹고 입다문 출가자들아
        무욕과 무관임도 구분하지 못하면
        어찌 생사를 논하느뇨   삭제

        • 청량 2019-04-21 17:12:13

          감로수는 로열티 붙여서 파는게 아니라
          명진스님처럼 사자후를 하는겁니다   삭제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