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단
천태종 나누며 하나되기, 남북미 정상만남 환영 논평

대한불교천태종 산하 사단법인 나누며 하나되기(이사장 문덕스님)은 2일 논평을 내고 30일 판문점 남북미 정상만남에 대해 "한반도의 영구적 평화와 번영의 불씨를 되살린 역사적인 만남으로 모든 종도와 함께 환영"하고 "애국불교의 정신으로 남북 불교도들의 교류와 협력을 더욱 활성화하여 한반도 평화와 번영의 기반 조성을 위해 정진하겠다"고 하였다.

남북미 정상만남 환영 논평

정전 66년 이후 한반도의 영구적 평화와 번영의 불씨를 되살린 역사적인 남북미 정상의 판문점 만남을 대한불교천태종은 모든 종도와 함께 환영 합니다

2019년 6월 30일, 정전 66년 만에 남북미 정상이 판문점에서 세계사적 만남은 전 세계의 관심과 북미 화해, 대화의 물줄기를 트는 한반도 정세에 커다란 놀라움을 주는 그 자체였습니다.

분단 73년 이래 단 한번도 포기하지 않았던 북미 정상의 대결구도에서 화해의 몸짓으로 손을 잡고 남북한땅을 직접 걷는 광경은 한반도 평화를 정착시키고 번영의 길로 가는 첫걸음의 이정표라 할 수 있습니다

이번 판문점 회동을 계기로 새로운 북미관계의 실질적 대화의 장이 재개되어 남북미 정상의 만남이 워싱턴과 서울, 평양회담으로 이어져 한반도의 항구적인 평화와 번영으로 정착되기를 바랍니다. 

이번 회담은 문재인 대통령과 우리 정부의 한반도 평화와 번영에 대한 흔들림 없는 의지와 마중물의 결과물로 경의를 표합니다. 

아울러 우리종단은 애국불교의 정신으로 남북 불교도들의 교류와 협력을 더욱 활성화하여 한반도 평화와 번영의 기반 조성을 위해 정진 하겠습니다.

대한불교천태종  (사) 나누며하나되기 이사장 문덕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불교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