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보도자료
(사)나누며 하나되기, 베트남 이주여성 가족 한국전통문화 체험 및 정서지원 프로그램  

천태종이 설립한 NGO단체인  (사) 나누며 하나되기 (이사장 도웅스님, 천태종 사회부장)는 지난 8월 10일부터 11일까지 1박 2일 일정으로 베트남 이주여성 10가족, 총 40명이 참여한 가운데 한국전통문화 체험 및 정서지원 프로그램을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참가자들은 평소 일과 학업, 육아 등으로 바쁜 일상을 보내는 가족, 함께하는 시간이 부족한 맞벌이 가족, 다자녀 가족, 자녀 양육에 어려움을 호소하는 가족 등을 대상으로 소박하지만 건전한 여가활동을 통해 공동의 추억의 쌓아감으로써 가족친밀감을 높이는데 행사 의미를 두고 있다.

이번 춘천일정에는 소양강 스카이워크, 강원도립 화목원, 옥산가 동굴 관람과 춘천닭갈비와 막국수를 먹어본 베트남 엄마들과 아이들은 한국의 자연에 대한 아름다움과 맛에 엄지척을 들고 만족감을 표현했다

또한 삼운사에서 진행된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은 주지스님의 환영말씀을 시작으로 불교문화 해설과 미술심리 상담 프로그램, 염주 만들기을 통하여 가족들간의 소통과 갈등치유와 화목한 가정을 위해 부모됨의 의미와 평소 자녀와의 관계를 돌이켜보는 시간을 가졌다 

응우엔두엣한 참가자는 삼운사 전통문화체험은 베트남 사찰과는 색다른 경험이라고 난생처음 한국불교에 대한 고마음을 전했다

다음날 양양 하조대 해수욕장 시간에는 온 가족이 한여름의 휴가를 보낸 최고의 날이라고 다들 행복해 했으며 특히 아이들은 시간 가는줄 모르고 물놀이를 즐겼다

마지막 소통시간에는 참가자 소개와 부모님들을 위한 천진난만한 장기자랑을 하면서 행복한 시간을 가졌다 

이번 다문화가족 지원행사를 통하여 가족들간 소통과 협동심과 친밀감을 높이는 등 교육과 체험활동이 통합적으로 이뤄져 참여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한편 나누며하나되기에서는 그동안 아시아 이주노동자들을 대상으로 한국전통문화체험과 자비나눔 행사를 진행해 왔으며 9월부터는 태국, 네팔, 미얀마 캄보디아 몽골 노동자등을 대상으로 한국전통문화체험과 DMZ 평화통일탐방, 자비나눔 행사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삼운사 템플스테이 (사진출처 : (사)나누며 하나되기)
삼운사 템플스테이 염주만들기 (사진출처 : (사)나누며 하나되기)
하조대 해수욕장에서 (사진출처 : (사)나누며 하나되기)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불교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