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문재인대통령, 김진표 총리지명 철회, 새 총리에 정세균 전 국회의장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이낙연 총리의 후임 총리로 정세균 전 국회의장을 임명하면서 한때 유력한 총리후보였던 김진표 의원 총리지명을 철회하였다.

그동안 불교계 재가단체들을 비롯한 시민사회종교단체는 성명서와 기자회견 등을 통해 독실한 기독교 신자로 종교편향 및 종교인과세 무력화, 반개혁적 경제정책 등을 이유로 김진표 의원 총리지명을 요구하였고, 끝내 김진표 의원을 총리로 지명할 경우 문재인정권 지지철회 및 퇴진운동을 벌이겠다고 경고하였다.

문재인 대통령은 정세균 국무총리 후보자 발탁 사유로 "성공한 경제인 출신이자 참여정부 산업부 장관 출신으로 6선 국회의원이고 당대표와 국회의장을 역임한 풍부한 경륜과 정치력을 갖춘 분"이라며 "갈등과 분열의 정치가 극심한 시기에 야당을 존중하고 협치하며 통합과 화합으로 국민의 힘을 하나로 모으고, 국민들께서 변화를 체감하실 수 있도록 민생과 경제에서 성과를 이뤄내는 시대적 요구에 가장 잘 맞는 적임자"라고 임명 취지를 밝혔다. 

문 대통령은 김진표 의원 지명철회 관련 별도의 입장은 내지 않았으나, 김진표 의원은 본인 페이스북에서 "총선을 앞두고 민주 진영내의 어떠한 작은 균열도 있어서는 안된다는 생각이다. 저는 언제 어디서나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 정세균 국무총리 후보자 발표
2019-12-17

국민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오늘 차기 국무총리 후보자를 지명하고, 지명 이유를 국민들께 직접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문재인 정부 제2대 국무총리로  정세균 의원님을 모시고자 합니다.

먼저 정부 출범부터 지금까지 국정개혁의 기반을 마련하고 내각을 잘 이끌어 주신 이낙연 총리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책임 총리로서의 역할에 탁월한 능력을 보여주셨고, 현장 중심 행정으로 국민과의 소통에도 부족함이 없었습니다.

이낙연 총리님이 내각을 떠나는 것이 저로서는 매우 아쉽지만, 국민들로부터 폭넓은 신망을 받고 있는 만큼 이제 자신의 정치를 할 수 있도록 놓아드리는 것이 도리라고 생각했습니다.

앞으로 어떤 선택을 하든, 어느 자리에 서든, 계속 나라와 국민을 위해 봉사해 주시리라 믿습니다.

정부는 그동안 새로운 시대를 열기 위해 우리 사회의 낡은 시스템을 개혁하고, 혁신적이고 포용적이며 공정한 경제로 ‘함께 잘사는 나라’를 만들고자 노력해왔습니다.

그러기 위해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통합과 화합으로 국민의 힘을 하나로 모으고, 국민들께서 변화를 체감하실 수 있도록 민생과 경제에서 성과를 이뤄내는 일입니다.

이러한 시대적 요구에 가장 잘 맞는 적임자가 정세균 후보자라고 판단했습니다.

정세균 후보자는 우선, 경제를 잘 아는 분입니다.

성공한 실물 경제인 출신이며, 참여정부 산업부 장관으로 수출 3천억 불 시대를 열었습니다.

또한 6선의 국회의원으로 당대표와 국회의장을 역임한, 풍부한 경륜과 정치력을 갖춘 분입니다.

무엇보다 정세균 후보자는 온화한 인품으로 대화와 타협을 중시하며 항상 경청의 정치를 펼쳐왔습니다.

저는 입법부 수장을 지내신 분을 국무총리로 모시는 데 주저함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갈등과 분열의 정치가 극심한 이 시기에 야당을 존중하고 협치하면서 국민의 통합과 화합을 이끌 수 있는 능력이 더욱 중요하다고 생각했습니다.

국내외 환경이 여러 가지로 어렵지만, 새 국무총리 후보자는 서로 화합하고 협력하며 민생과 경제를 우선하도록 내각을 이끌고, 국민들께 신뢰와 안정감을 드릴 것입니다.

훌륭한 분을 총리 후보자로 지명하게 되어 감사드리며, ‘함께 잘사는 나라’를 이루는 데 크게 기여해 주시리라 기대합니다.

감사합니다.


* 본 저작물은 청와대에서 '2019년 12월 17일 작성하여 공공누리 제4유형으로 개방한 '청와대 > 청와대 뉴스룸 > 청와대브리핑 > 문재인 대통령, 정세균 국무총리 후보자 발표(작성자:청와대)', 와 2019년 12월 17일 작성한 김진표의원 페이스북 게시물 (을 이용하였으며, 
해당 저작물은 청와대, https://www1.president.go.kr/, 김진표의원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100010889073617/ 에서 무료로 다운받으실 수 있습니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불교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