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계
지구촌공생회, 캄보디아 17,18번째 교육시설 준공새해에도 이어가는 지구촌공생회의 자비 나눔
어둠의 땅에 배움의 희망을 심어준 캄보디아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사마키 영주초등학교 및 대법성 도서관 준공

지구촌공생회는 1월 5일부터 12일까지 6박 8일간 이사장 월주스님과 이사 원광스님, 사무처장 덕림스님, 지구촌공생회 후원자 및 실무자들이 동행한 캄보디아 사업지 방문 시찰을 통해 운영지〮원 중인 교육시설을 방문하여 준공식과 모니터링을 진행하였다.

시찰단은 지난 6일, 캄보디아 17번째 교육시설인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를 방문하여 준공식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뷔 썸낭 깜퐁스푸 주지사, 튼 타른 주교육청장, 싸우 런 버사엣 부군청장, 멘 막 군교육청장, 찌어 슬 타이 스바이 쪼짭 면장을 비롯한 정부 관계자, 지역 주민 및 학생, 지구촌공생회 지부 활동가 등 약 370여 명이 참석했으며, 축원의식을 시작으로 선물 전달, 현판식 등이 진행됐다. 

이번에 건립된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는 지구촌공생회가 캄보디아에 건립한 두 번째 중고등학교로 오랜 후원자의 보시행과 더불어 정부 및 지역 주민들의 기여로 이루어졌다. 2019년 1월 부지답사 당시 이사장 월주스님이 몸소 현장을 방문하여 부지를 살피고, 깜퐁스푸 주 교육청이 강력하게 신규 사업지로 추천하는 등 정부에서도 신경을 기울였던 곳으로 세심한 부분까지 정성을 쏟아 더욱 의미가 특별하다.

캄보디아 수도 프놈펜에서 차로 약 2시간 반 정도 걸리는 깜퐁스푸 주 버사엣 군 첵 마을은 초등학생 수에 비해 인근에 진학할 수 있는 상급 학교가 없어 많은 학생들이 학업을 포기하고 있었다. 임시방편으로 초등학교 교실 1칸을 빌려 중등과정을 신설했으나 100명이 넘는 학생들은 부족한 교실 탓에 오전오〮후반으로 나눠 수업을 받아야만 했다. 열악한 교육환경에서 점차 증가하는 학생 수로 인해 첵 마을은 상급 교육시설 건립이 절실하게 필요한 상황이었다.

이에 지구촌공생회 무주상보시 후원자는 아이들에게 배움터를 선물하고자 학교 건립을 위한 2억원을 지원, 2019년 2월 기공식을 시작으로 12월 말 건물 1동 2층(교실 6칸, 교무실 1칸, 도서관 1칸, 화장실 2동) 규모로 완공됐다.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는 현재 중등과정(7학년~8학년) 총 2개 학급 168명의 학생들을 수용하고 있으며, 미래를 꿈꾸는 많은 학생들에게 배움의 기회를 주기 위해 지속적인 운영과 사후관리를 진행할 계획이다. 캄보디아 17번째 교육시설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를 통해 학생들은 포기했던 학업의 꿈을 이어갈 수 있게 됐으며, 지역 사회 발전에도 이바지하는 등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준공식에 참석한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은 기념사를 통해 “그동안 상급 교육 시설이 부족했던 이곳에 학교 건립을 후원해 준 무주상보시 후원자와 십시일반으로 3,000달러를 지원해 준 주민들에게 감사 인사를 드린다”며 “자비로운 보살행으로 건립된 학교인 만큼 이곳의 학생들이 가슴 따뜻하고 자비심 넘치는 캄보디아 미래의 동량이 되고, 세계 지도자로서 역할을 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또한 월주스님은 “학생들이 지속적으로 학업을 이어가기 위해서는 주민들과 학교 관계자 등 모두가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아야 할 것이다. 정부와 학교, 주민들이 마음을 모아 학교 발전에 이바지할 때 지구촌공생회의 지원도 함께 할 것이다”고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 건립을 위해 보시행을 실천한 무주상보시 후원자는 “20여 년 만에 방문한 캄보디아에서 이렇게 의미 있는 행사에 참석하게 되어 기쁘다. 이자리를 빌어 귀한 인연을 갖게 해주신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께 감사드리며, 더 나은 환경에서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수고해주신 모든 분들께도 감사드린다”며 “많은 학생들이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에서 학업을 이어가며 나라의 인재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학생들의 행복한 미래를 기원했다.

이어 7일에는 쁘레익따퍼 바라밀초등학교를 방문해 선물 전달식을 진행했다. 이 초등학교 또한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 건립에 보시행을 실천한 무주상보시 후원자의 지원으로 2016년 완공된 학교이다. 현재 5세반과 초등과정(1학년~6학년) 총 7학급을 운영 중이며, 173명의 아이들이 꿈을 키워가고 있다. 무주상보시 후원자는 학업에 열중하는 아이들에게 힘을 북돋아 주고자 또 다시 마음을 내 미리 준비한 교복을 전달했다.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은 격려의 말과 함께 학교 측에 지원금 200달러를 건넸다.

이어 9일에는 웃더민쩨이 주 사마키 마을을 방문해 사마키 영주초등학교 및 대법성 도서관 준공식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밧 빠라민 부주지사, 삑 랏타나 주교육청장, 톤 껏 부군청장, 니은 똔 군교육청장, 짜번튼 부면장, 몰 넨 이장, CSHD 공동대표 빌 모리스, 아키라를 비롯한 정부 관계자 및 지역 주민, 지구촌공생회 지부 활동가 등 약 370여 명이 자리했으며, 학생들 또한 설렘 가득한 표정으로 참석했다. 

이번 준공식이 진행된 사마키 영주초등학교는 평소 따뜻한 보시행을 베풀던 도영주 후원자와 익명 후원자의 적극적인 지원과 대법성 후원자의 나눔의 손길이 더해져 지난해 12월 캄보디아에 18번째로 지어진 교육시설이다. 이와 더불어 지구촌공생회가 코이카와 현지 NGO인 CSHD와 함께 진행하는 지뢰제거 사업이 교육 사업으로 꽃을 피운 두 번째 학교이기도 하다.

사마키 영주초등학교가 건립된 웃더민쩨이 주는 시엠립 시내에서 북쪽으로 약 3시간 정도 떨어진 곳으로 불과 몇 년 전까지만 해도 많은 지뢰가 매설돼 있는 집중 매설 지역 중 한 곳이었다. 위험성으로 인한 저개발로 기반시설은 물론 전기도 들어오지 않는 열악한 환경이었으며, 기초 교육시설 또한 매우 부족했다. 때문에 이곳 170여 명의 학생들은 유일한 배움터인 3칸의 교실에서 학업을 이어가야 했다. 흙바닥 위에 나무를 덧대어 지은 교실은 뜨거운 햇살과 비바람을 막아주지 못해 극서기와 우기에는 제대로 된 수업을 진행할 수 없는 실정이었다. 

평소 신심 있는 불자로 살아오며 학교 건립에 원력을 다진 도영주 후원자가 쾌척한 1억 원과 익명을 요구한 후원자의 5천만 원, 대법성 후원자의 도서관 건립 기금 2천5백만 원이 모여 지난해 1월, 희망의 첫 삽을 뜨게 된 사마키 영주초등학교는 11개월 간의 공사를 마치고 건물 2동 8칸(교실 6칸, 교무실 1칸, 도서관 1칸, 화장실 1동 2칸) 규모로 완공됐다. 무엇보다도 정부 및 지역 주민들이 교육에 대한 열의를 가지고 교사 파견 및 교구 지원, 부지 정리 기금 마련, 지역기여 MOU를 체결하는 등 모든 이들이 한마음으로 건립에 동참해 더욱 의미가 깊다.

현재 총 7학급(4세~5세반, 1학년~6학년) 225명의 학생들이 튼튼하게 지어진 사마키 영주초등학교 교실에서 배움을 통해 꿈을 키워가고 있다. 향후 지속적인 교육으로 이곳 학생들의 교육 수준 또한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은 준공식 기념사를 통해 “건립에 어려움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배움의 끈을 놓지 않고 꿈을 키우는 아이들의 간절한 염원과 후원자들의 자비로운 보살행이 있었기에 이곳 사마키 마을에 희망을 지어줄 수 있었다”며 “더불어 학교와 도서관 건립을 위해 기여한 정부와 지역 주민에게도 고마운 마음을 전하며, 준공을 계기로 웃더민쩨이 주 정부와 학교 관계자, 주민들이 더 좋은 학교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야 할 것이다”고 당부하며 현장에서 컴퓨터 및 프린터 등 교육 기자재 지원을 약속했다.

준공식에 참석한 도영주 후원자는 “지난해 기공식에 이어 준공식에도 참석하게 되어 기쁘다”며 “이 학교가 건립되기 전, 나무로 된 교실에서 더위 아래 수업을 받던 학생들이 1년 만에 더 나은 환경에서 교육을 받을 수 있게 되어 보람을 느낀다. 이곳 아이들이 배움을 통해 밝은 길로 걸어가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도서관을 둘러보던 대법성 후원자는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의 원력으로 사마키 영주초등학교와 대법성 도서관이 멋지게 열리게 됐다. 이곳 아이들이 문자를 익히고, 역사와 문화를 배우는 터전이 되길 바란다”며 “공부를 통해 대한민국과 캄보디아가 하나가 되고, 나아가 지구촌이 하나가 되어 우리라는 공동체가 만들어 질 것이라 생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날 오후에는 지구촌공생회 지뢰제거 사업의 일환으로 조성된 평화마을에 건립한 동통 수다라초등학교를 방문해 모니터링을 진행했다. 이 초등학교 또한 쁘레익따퍼 바라밀초등학교와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 건립에 보시행을 실천한 무주상보시 후원자의 지원으로 지난 2015년 완공된 학교이다. 현재 유치원과 초등과정 225명의 아이들이 쾌적한 교실에서 학업을 이어 나가고 있다.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과 무주상보시 후원자 및 시찰단은 학생들에게 교복과 간식 등 선물과 함께 격려의 말을 전했다. 

한편, 지구촌공생회는 2004년 캄보디아 지부를 설립한 이래 지금까지 18개 교육시설과 2,458기 생명의 우물 건립 및 운영, 64만 평의 매설 지뢰를 제거해 50개 안전한 마을 조성 등 생활환경 개선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지원해 오고 있다. 또한 자립을 위해 정부와 주민들에게 책임감을 부여하고 관심과 기여를 이끌어내 지속적인 운영을 위한 사후관리를 진행하고 있다.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이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 준공식에 참석해 축사를 전하고 있다. (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 학생들에게 축원과 함께 네팔 사회적기업 ‘굿핸즈’에서 만든 책가방을 전달하고 있다.(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가운데)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 준공을 축하하는 리본 커팅식을 진행하고 있다. (우측으로 이사 원광스님, 무주상보시 후원자, 사무처장 덕림스님, 버사엣 군 공무원, 좌측으로 뷔 썸낭 깜퐁스푸 주지사, 튼 타른 주교육청장, 김금하 후원자, 대법성 후원자, 싸우 런 버사엣 부군청장, 찌어 슬 타이 스바이 쪼짭 면장, 롬 넴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 교장)(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 명판 제막식을 진행하고 있다. (우측부터 이사 원광스님, 무주상보시 후원자, 뷔 썸낭 깜퐁스푸 주지사, 튼 타른 주교육청장)(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 준공식 이후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가운데)과 관계자 및 학생들이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지구촌공생회 캄보디아 17번째 교육시설 앙닐 법운화중고등학교 전경(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쁘레익따퍼 바라밀초등학교 학생들을 위한 무주상보시 후원자의 지원으로 마련된 교복(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이 쁘레익따퍼 바라밀초등학교 맙 교장과 론리 교감에게 지원금과 격려의 말을 전하고 있다.(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이 사마키 영주초등학교 준공식에 참석해 축사를 전하고 있다.(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도영주 후원자(가운데)가 사마키 영주초등학교 학생들을 위해 준비한 가방과 학용품 등 선물을 전달하고 있다.(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가운데)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사마키 영주초등학교 명판 제막식을 진행하고 있다. (우측부터 대법성 후원자, 도영주 후원자, 삑 랏타나 웃더민쩨이 주 교육청장)(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사마키 영주초등학교 준공식 이후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가운데)과 관계자 및 학생들이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우측부터 사무처장 덕림스님, 코이카 노현준 소장, 이사 원광스님, 대법성 후원자, 도영주 후원자, 좌측부터 밧 빠라민 부주지사, 사마키 마을 스님, 삑 랏타나 웃더민쩨이 주 교육청장)(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지구촌공생회 캄보디아 18번째 교육시설 사마키 영주초등학교 전경(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가운데)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대법성 도서관 명판 제막식을 진행하고 있다. (우측부터 대법성 후원자, 삑 랏타나 웃더민쩨이 주 교육청장, 밧 빠라민 부주지사)(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사마키 영주초등학교 대법성 도서관 준공식 이후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가운데)과 관계자 및 학생들이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우측부터 사무처장 덕림스님, 도영주 후원자, 김금하 후원자, 대법성 후원자, 좌측부터 밧 빠라민 부주지사, 사마키 마을 스님, 삑 랏타나 웃더민쩨이 주 교육청장)(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지구촌공생회 무주상보시 후원자가 준비해 간 간식을 받고 행복해하는 동통 수다라초등학교 학생들(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동통 수다라초등학교 모니터링 이후 지구촌공생회 이사장 월주스님(가운데)과 관계자 및 학생들이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출처 : 지구촌공생회)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불교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 보디사트바 2020-01-14 06:40:04

    지구촌공생회가 좋은 일을 많이 하는군요. 월주스님과 여러분들의 공덕을 수희찬탄합니다. _()_   삭제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