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자승 전 원장은 국정원 문건에 대한 진실을 밝혀라!""MB정권의 불교계 공작을 규탄한다!"
한국불자회의추진위원회(전 불교개혁행동, MB정권-자승종권치하 명진스님 퇴출등 불교계 공작 성명서 발표

불자들이 MB정권과 자승종권 치하에서 벌어진 명진스님 퇴출 등 불교계 공작에 대해 규탄하고 나섰다.

한국불자회의추진위원회(전 불교개혁행동, 이하 불자회의)은 13일 성명을 발표하고 "MB정권의 불교계 공작을 규탄한다. 자승 전 원장은 국정원 문건에 대한 진실을 밝혀라!" 라고 촉구하였다.

2017년 7월 명진스님 제적 철회를 위한 원로모임을 비롯한 불교계 시민단체들이 국가정보원 앞에서 기자회견을 진행하는 모습. 단체들은 “명진스님의 봉은사 주지 퇴출에 국정원이 개입한 정황이 드러났다”며 국정원 적폐청산 TF에 진상조사 및 책임자 처벌을 촉구했다. (불교포커스 자료사진)

불자회의는 "MBC 등의 보도에 다르며 MB정권의 국정원이 정권에 비판적인 당시 봉은사 주지 명진스님을 퇴출시키기 위하여 직영사찰전환 조기 집행, 비리의혹에 대한 사법처리, 승적박탈 등의 공작을 벌였다."고 하고, "문제는 이러한 당시 MB정권의 불법적인 불교계 개입에 대한 자승 전 원장의 태도이다. 언론에 보도된 국정원 문건에 의하면 “ㅇㅇㅇ에게 (봉은사) 직영사찰 전환 조기집행은 물론 종회 의결사항에 대한 항명을 들어 호법부를 통한 승적박탈 등 징계절차에 착수토록 주지”라고 되어 있고, 실제 당시 자승 전 원장은 이 문건대로 봉은사 직영사찰 전환을 실행하였다."라고 밝혔다.

불자회의는 이에 "MB정권의 하수인을 자처한 자승 전 원장은 국정원의 문건 계획대로 봉은사 직영사찰 전환이 이루어지고, 명진스님이 쫓겨난 것이 국정원과 청와대의 지시에 의한 것인지 진실을 밝혀야 한다."고 촉구하고 "국정원은 불교계에 대한 추악한 정치공작의 전모를 밝혀라! 자승 전 원장은 권력의 하수인 노릇을 했다는 의혹에 대해 일천만 불자와 국민들 앞에 진실을 밝혀라! 현 조계종 집행부는 불교계 명예회복을 위해 진상조사에 착수하라!"라고 요구하였다.


MB정권의 불교계 공작을 규탄한다!

- 자승 전 원장은 국정원 문건에 대한 진실을 밝혀라! -

MBC 뉴스데스크와 오마이뉴스, 불교닷컴의 보도는 충격적이다. 정치와 종교가 분리된 헌법상의 권리가 추악한 정권에 의해 휴지조각이 되어 버렸다.

보도에 의하면 MB정권의 국정원은 정권에 비판적인 당시 봉은사 주지 명진스님을 퇴출시키기 위하여 직영사찰전환 조기 집행, 비리의혹에 대한 사법처리, 승적박탈 등의 공작을 벌였다.

2009년 11월 13일 서울 플라자호텔 조찬에서 당시 안상수 한나라당 원내대표가 자승원장에게 “강남 부자절에 좌파주지를 언제까지 그냥 둘 겁니까?”라는 발언을 한 것이, 개인의 의견이 아니고 정권차원의 불교계인사 퇴출공작이라는 근거가 나온 것이다.

문제는 이러한 당시 MB정권의 불법적인 불교계 개입에 대한 자승 전 원장의 태도이다. 언론에 보도된 국정원 문건에 의하면 “ㅇㅇㅇ에게 (봉은사) 직영사찰 전환 조기집행은 물론 종회 의결사항에 대한 항명을 들어 호법부를 통한 승적박탈 등 징계절차에 착수토록 주지”라고 되어 있고, 실제 당시 자승 전 원장은 이 문건대로 봉은사 직영사찰 전환을 실행하였다.

자승 전 원장은 당시 중앙종회에서 봉은사 직영전환을 통과시키도록 실행한 뒤에 명진스님에게 “입이 열 개라도 할 말이 없다. 죽을 죄를 졌다”고 말했고, 누가 결정한 것이냐는 질문에는 “말할 수 없다”고 했다. MBC뉴스데스크는 명진스님에 대한 사찰과 공작은 당시 청와대 민정수석실과 원세훈 국정원장의 작품이라고 보도했다.

MB정권의 하수인을 자처한 자승 전 원장은 국정원의 문건 계획대로 봉은사 직영사찰 전환이 이루어지고, 명진스님이 쫓겨난 것이 국정원과 청와대의 지시에 의한 것인지 진실을 밝혀야 한다.

10.27 법난에 이어 1,700년 유구한 한국불교의 역사에서 정치권력에 의해 불교계가 짓밟힌 치욕이 되풀이 되고 있다. 이번 법난은 정치권력의 공작도 있었지만, 문건이 사실이라면 당시 자승 전 원장 집행부가 국정원의 하급기관 노릇을 했다는 것이 충격이다.

국정원은 불교계에 대한 추악한 정치공작의 전모를 밝혀라!
자승 전 원장은 권력의 하수인 노릇을 했다는 의혹에 대해
일천만 불자와 국민들 앞에 진실을 밝혀라!
현 조계종 집행부는 불교계 명예회복을 위해 진상조사에 착수하라!

2020년 2월 13일

한국불자회의추진위원회(전 불교개혁행동)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불교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