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보도자료
은해사 경내 중악교 개통식 열려 친근하게 다가온 팔공산 구도의 길
  • 은해사_불교포커스
  • 승인 2020.04.23 20:27
  • 댓글 0

대구 및 경북의 중심 팔공산에 위치한 대한불교조계종 제10교구 본사 은해사(주지 돈관스님)에서는 4월 25일(토) 오전 은해사 경내의 중악교의 개통식을 갖는다.

그동안 팔공산을 출입하는 유일한 다리는 극락교가 있었으나, 다리 폭이 협소하고 노후화 되어 팔공산 경내에 있는 국가지정문화재 보물5점와 지방문화재 20여점의 보존은 물론 등산객들의 안전, 화재 발생시 원활히 대처할 수 없었다.

이를 개선하고자 주민숙원사업으로 작년 12월부터 확장공사 및 주변정비사업을 하여 오늘날 ‘중악교’개통식을 하게 된 것이다.

중악교는 RC박스 구조이며 길이는 17.3M, 폭 7.5M으로 긴급사항 발생시 소방차 진입이 용이하는것은 물론 팔공산을 찾는 많은 관광객의 통행 및 안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은해사 주지 돈관스님은 “이번 공사기간에 많은 불편이 있었으나 협조해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를 드리고, 공사가 원만히 진행되도록 하여준 최기문 영천시장 과 관계자여러분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앞으로도 팔공산의 아름다운 경관은 물론 문화재보호를 위해 더욱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개통식에는 최기문 영천시장 및 청통면 치일리 마을 주민과 은해사 스님들이 참석하여, 중악교 개통을 축하할 예정이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은해사_불교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