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행/복지
개척빠리사학교, 제5기 개척법사 과정 및 4기 개척법사 졸업 및 연구발표회5월 22일부터 종로구 두산위브 613호 개강, 개척법사 졸업 및 연구발표회는 5월 2일 장충동 우리함께빌딩 6층에서
  • 개척빠리사학교_불교포커스
  • 승인 2020.04.23 21:49
  • 댓글 0
왼쪽 : 함께 둘러앉아 토론하는 청보리-빠리사, 오른쪽 : 조계사국제회의장, 발표하는 개척법사들 (사진출처 : 개척빠리사학교)

붓다스터디모임 개척빠리사학교가 오는 5월 22일 제5기 개척법사 과정을 개강하고 5월 2일 제 4기 개척법사 졸업 및 연구발표회를 연다.

개척빠리사학교는 2014년 부처님의 생애를 담은 10부작 영상 ‘붓다 석가모니’ 시사회를 계기로 만들어진 공부모임이다. 그간 1기부터 4기까지 40여 명의 개척법사와 5명의 교수법사를 배출하였다.

개척빠리사학교는 '붓다의 불교'시대를 열고 전법개척의 길을 힘차게 열어갈 개척법사를 양성하고 있으며, 아울러 만인견성, 보살부흥운동, 즉 개척빠리사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개척빠리사운동은 붓다가 피땀 흘리며 몸소 개척해 가는 ‘붓다의 불교 - 붓다의 삶 – 사제팔정도 – 보살고행’를 지향한다. 

개척불교의 수행법은 기존 불교의 십년 이십년 눈감고 눈뜨고 앉아서 뭘 찾거나 뭘 보는 방식이 아닌 붓다가 확립한 단순명료한 깨달음의 길, '따뜻한 연민–분석과 관찰–토론' 을 지향한다.

이에 앞서 청보리와 개척빠리사학교는 5월 2일 오후 2시 서울 장충동 우리함께빌딩 6층에서 졸업 및 연구발표회를 가지고 새로 7명의 개척법사를 배출한다. 발표회에서는 △ '보살은 다만 걷고 걷는다'(권태근) △ '상은 곧 자아의식이다' (윤웅찬) △' 붓다의 삶이 금강경의 대전제다' (이형) △'우리시대  보살, 무엇부터 할 것인가?' (정승호) △'지금 곧 사띠를 확립하라' (법흥스님) 를 발표한다. 개척법사들의 직업은 스님, 대학교수, 경찰간부 등 다양하며, 특히 부산, 춘천, 경북영주 등에서 통학할 만큼 공부에 열성을 보이고 있다.

5기는 5월 8일부터 22일까지 개척법사 및 개척강사 학인을 모집하며, 10개월간 20강좌로 매주 2ㆍ4주 금요일 오후 7시 서울 종로구 두산위브 613호 강의실에서 열린다. 함께 둘러앉아 발표하고 자유롭게 토론하는 방식으로 수업이 진행된다. 매월 동참희사금으로 4만원이 필요하다. 1년 과정을 수료하면 ‘개척강사’, 2년 과정을 수료하면 ‘개척법사’, 3년과정을 수료하면 교수법사의 인증서를 받고 전법활동을 한다.

이에 앞서 5월 2일부터 개척빠리사학교 선임강사인 김재영 박사의  예비 오픈개강을 실시한다. 1학기 특강은 '깨달음에 이르는 단순명료한 길', 2학기 특강은 '붓다의 연기법'이다.

한편 붓다의 불교 3부작 저자이자 개척빠리사학교 선임강사인 김재영박사는 'Maggo-Bodhāya/ 막고보다야’ - ‘깨달음에 이르는 단순명료한 길' 주제로 5월 8일(금)부터 새 학인들을 위한 개척불교학 6회 특강을 서울 종로구 두산위브 613호 강의실에서 연다.

5월 8일에는  △ 1강 ‘깨달음- , 여기 눈앞에서 찾아라’ , 5월 22일에는 △ 2강 ‘깨달음- , 붓다는 이렇게 토로하신다’, 6월 12일에는 △ 3강 ‘붓다 깨달음(Sambodhi, 正覺)의 과정’, 6월 26일(금)에는 △ 4강 ‘붓다의 깨달음 - , 눈에 보이는 3가지 사실’, 7월 10일(금)에는 △ 5강 ‘왜 우리는 깨닫지 못하는가?’,  7월 24일(금)에는 △ 6강 ‘Maggo-Bodhāya - 이렇게 단순명료한 길’라는 주제로 강연한다.

한편 개척빠리사 학교는 2019년 6월 29일 조계종 총무원 국제회의장에서 지정스님, 지원스님, 현진스님, 김동건 전 재가연대 대표등  250여명의 불교계인사들이 참여한  가운데  교수법사 졸업생 5명이 2시간여 연구발표를 했고, 50여년 전통의 청보리회는 “붓다께서 띳사(Tissa)비구 간병하시다”제하의 대화극을 30여분 발표하여 감동을 불러일으킨 바 있다.

빠리사학교는 “오래 불교공부를 하면서도 방향을 찾지 못하는 도반들, 대중 앞에 당당히 붓다의 법을 전하고 싶은 도반들을 초대한다”며 “빠리사학교와 함께 우리 스스로를 밝히는 희망의 등불이 되자”고 밝혔다. 

참가신청 및 문의 : 010-8702-4150 신기윤 주임강사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개척빠리사학교_불교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