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행/복지
달라이라마 등 세계적 명상스승 12인 명상강연 유튜브로 무료공개12월 14일(월)부터 2020서울국제불교박람회 비대면 명상 컨퍼런스 유튜브로 무료공개
코로나 재확산, 연말연시 집콕시대 맞아 코로나에 지친 마음을 치유하고 위로하기 위해
  • 서울국제불교박람회 조직위원회_불교포커스
  • 승인 2020.12.09 17:41
  • 댓글 1
2020서울국제불교박람회 비대면 명상 컨퍼런스에서 강연 명상수행자들.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달라이 라마, 타라 브랙, 릭 핸슨, 욘게이 밍규르 린포체 (사진출처 : 서울국제불교박람회 조직위원회)

달라이라마 등 국내외 세계적 명상스승 12인의 명상웹컨퍼런스 강연을 유튜브를 통해 무료로 시청하는 기회가 마련된다.

2020서울국제불교박람회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는 오는 12월 14일(월)부터 비대면 명상의 시대를 활짝 열며 국내외 명상수행자들의 호응을 얻었던 2020서울국제불교박람회 명상웹컨퍼런스를 유튜브를 통해 대중에게 무료로 공개한다고 9일 밝혔다.

2020서울국제불교박람회 명상웹컨퍼런스는 지난 11월 '끌어안음'을 주제로 4일간 12명의 세계적 명상 스승들을 연사로 초청, 한국 불교 수행, 남방 불교 수행, 서구의 마음챙김, 티베트 불교 수행의 전반을 아우르는 내용으로 구성하였다.

조직위는 명상컨퍼런스 유료콘텐츠를 무료로 전면 개방하는 결정과 관련하여  "본 행사기간 종료후에도 많은 분들의 재시청 요구가 있었고 특히, 코로나의 재확산으로 사회경제적으로 어려운 연말연시를 맞아 지친 현대인들에게 영상을 통해 마음의 위로와 치유의 시간을 제공해보자는 공익적 취지로 관련 콘텐츠를 전면 개방하기로 결정했다" 며 "특히, 이런 취지에 공감하여 연사로 참여해주신 12분 모두 영상 무료 공개를 흔쾌히 동의해주신 것에 감사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무료 공개하는 영상은, 명상웹컨퍼런스 촬영본 전체로 라이브로 진행된 강의를 포함하여 모두 22개 영상이며, 전체 재생시간은 약 20시간 분량이다.

'한국 불교 수행'에서는 조계총림 송광사 방장 현봉스님의 "우리가 있는 이 자리가 세상의 중심"이라는 말씀을 시작으로 해남 미황사 주지 금강스님의 간화선 강의와 참선 실습 안내, 명법스님의 선과 마음치료 강의와 질의응답이 라이브로 이어져, 1,298회의 재방송 시청 조회수를 기록했다.

'위빠사나(남방 불교) 수행' 컨퍼런스는 열반에 실현하는 유일한 길로서 사념처 수행을 당부한 미얀마 파욱센터 큰스님 파욱 사야도의 강의와 제따와나 선원 선원장 일묵스님의 위빠사나 수행 실습으로 강연으로, 831회의 재방송 시청 조회수를 기록했다.

'서구 마음챙김 수행'은 '붓다브레인'으로 불교와 뇌과학의 접점을 찾았던 릭 핸슨의 반복적인 오랜 수행이 인간의 뇌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강의와 '받아들임'으로 세계인의 공감을 이끌었던 심리학자 타라 브랙의 마음챙김과 자비의 레인(RAIN) 강연으로 구성되어 재시청자수 1,308회에 달했다.

달라이라마의 축하메세지로 시작한 '티베트 불교 수행'은 욘게이 밍규르 린포체, 청전스님, 소남스님, 남카스님이 연사로 참여하여 '입보리행론', '람림', '입중론' 등을 중심으로 티베트 불교의 전반을 마주하는 시간으로 4개 주제 중 가장 많은 1,853회의 재방송 시청자수를 기록하며 티베트 불교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영상은 12월 14일(월)부터 서울국제불교박람회와 마인드그라운드 등 불교박람회 관계사 유튜브 채널을 통해서 시청 할 수 있다.

한편 서울국제불교박람회 유튜브 채널에는 이미 광우스님, 금강스님, 월호스님, 나태주시인, 정지훈교수, 혜봉선생 등의 릴레이강연, 서울릴랙스위크, 사찰음식레시피 등을 무료로 업로드해서 누구나 볼 수 있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서울국제불교박람회 조직위원회_불교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 2020-12-11 07:39:28

    조회수가 티벳 > 서양 > 한국 > 남방이라 ...
    남방불교가 부처님 초기가르침 그대로라는데
    현실에서는 제일 조회수가 낮네요   삭제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