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단
누가, 월주스님 이름을 더럽히나여름특집_무삭제 무편집 01

날은 더운데 방역문제로 활동은 제약된 2021년 여름.
모든 일들이 멈추어진듯 하지만 세상은 또 그런대로  돌아갑니다.
불교계 역시 세상의 주목여부를 떠나 크고 작은 일들이 끊임 없습니다. 
그 중 몇가지, 그냥 넘어가서는 안되는 사건들을 짚어 보았습니다.

[오디오 팟캐스트 바로듣기][유튜브 동영상 바로보기]

첫번째 이야기는 월주스님 원적에 얽힌 이야기입니다.
'조계종 사판승의 롤모델'이라는 생각과 '당신이 살아계셨다면 나눔의집 문제를 어떻게 풀었을까?' 하는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참고로 여름특집이라 하고 무삭제 무편집이라고 이름붙인것 온전히 자극적 선전임을 밝힙니다.^^
자막도 넣고 내용도 축약하고 하는 편집이 필요함에도 여름휴가 받는 기분으로 최소한의 편집만으로 영상을 내봅니다. 운영자를 위한 특집. 지금 시작합니다.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불교포커스 _신희권의 다른기사 보기
  • 포커스독자 2021-08-17 18:45:30

    포커스 뉴스브리핑앤 비평 새로 올라온거 잘 보았습니다.
    요즘 시대에 꼭 오프라인 스튜디오에 진행자 출연자 출연시키는건
    구시대적 방식이라 여겨집니다.
    요즘 일반화된 화상회의 줌 방식을 이용하여
    각자 집이나 사무실에서도 얼마든지 연결하여 방송진행 가능하고요,
    더 나간다면 요즘 젊은이들이 많이 쓰는 메타버스 방식을 이용하여
    진행자 출연자 아바타를 만들어서 아바타들이 가상의 방송스튜디오나
    이슈불교현장 (예 : 특정스님 주석 사찰이나 사무실) 찾아가서
    방송하는 형식도 좋고요   삭제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