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eople&News
정세균 전 총리, 은암당 고우대종사 추모메시지 발표한국불교 대표적인 선사이셨던"은암당 고우 대종사 열반을 추모”하며.....
  • 더불어민주당 대선예비후보 정세균 미래경제캠프 불교
  • 승인 2021.08.31 12:29
  • 댓글 0
불교행사에서 반배하는 정세균 전 총리 (사진출처 :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 정세균 미래경제캠프 불교팀)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 후보인 정세균 전 총리는 8월 29일 오후에 원적한 은암당 고우 대종사 원적에 불자들과 함께 슬픔과 애도를 표했다. 

 정 총리는 소셜네트워크를 통해 "평생을 올곧은 수행정진으로 납자들의 표상이셨고, 외형의 공양보다 마음의 등을 밝히는 실천적 불법을 실천해오셨다" 라며 "한국 불교를 대표하는 선지식 고우 대종사의 갑작스런 비보에 슬픔을 같이 한다"고 전했다. 

은암당 고우 대종사 (불교포커스 자료사진)

[정세균 전 총리 페이스북 전문]

은암당 고우대종사께서 입적하셨습니다.

고우대종사께서는 조계종을 지키신 선승이시며, 한국불교를 밑받침해 온 큰 어른이셨습니다. 

열반에 드시기까지 향년 85세 법랍 60세이셨습니다. 2006년 봉화 금봉암을 창건해 주석하시어 부처님의 자비심과 보리심을 펼쳐 사바세계 사부대중 교화를 위해 정진해오셨습니다.

마지막 육신의 기력이 다해지자 대중을 멀리하면서도 손수 법의를 세탁하실 정도로 소욕지족의 삶을 실천하셨습니다. 평생을 올곧은 수행정진으로 납자들의 표상이셨고, 외형의 공양보다 마음의 등을 밝히는 실천적 불법을 실천해오셨습니다. 

대종사께서는 임종게 대신 ‘그 노장 그렇게 살다가 그렇게 갔다 전해라’라는 향기롭고 깊은 말씀을 남기셨습니다. 
스님이 남기신 말씀에 욕심을 버리는 순정한 삶을 가슴에 되새깁니다. 
성불하소서.                                              
<페이스 북> 8.30일 발표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더불어민주당 대선예비후보 정세균 미래경제캠프 불교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