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행/복지
다양한 전통문화와 만남을 뒤로, 서울국제불교박람회 폐막주말 맞아 가족단위 나들이 관람객으로 붐벼, 코로나19로 침체된 전통문화산업 관계자에 희망 줘
  • 서울국제불교박람회 조직위원회_불교포커스
  • 승인 2021.11.15 14:44
  • 댓글 0
2021서울국제불교박람회 4일차 풍경 (사진출처 : 서울국제불교박람회 조직위원회)

전통문화상품 한자리에 총 망라되며 관련 산업 성장 가능성 재조명한 자리
홈페이지 통해 관련 상품 구매, 문의 '가능'

'지속가능한 삶을 위한 지혜'를 주제로 지난 11일부터 4일간 열린 2021서울국제불교박람회가 코로나19로 긴 침체기를 맞았던 전통문화 산업 관련 종사자들에게 희망을 주며 막을 내렸다.

지난해 온라인으로만 실시돼 아쉬움을 남겼지만, 올해는 위드코로나 방역 지침에 맞춰 입구부터 철저한 방역을 실시하며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됐다.

2021서울국제불교박람회 4일차 풍경 (사진출처 : 서울국제불교박람회 조직위원회)

9회를 맞은 올해 박람회는 주제에 맞춰 1~3관에서 특별전이 개최된 것을 비롯해 212개 불교단체, 문화산업 관련 업체가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특별전은 '녹색불교가 미래다'라는 주제에 맞춰 불교환경연대를 초대해 녹색사찰 운동을 소개했다. 또 '초록명상'을 실천하는 '쌈지농부'들의 활동과 전 세계의 업사이클링 운동을 소개하며 성장 중심의 사회를 탈피해 '저성장 지속성장'의 가치를 찾는 시간을 마련했다.

젊은 신진 불교작가들의 작품을 소개하는 BAF청년작가공모전도 꾸준한 인기를 이어갔다. 특히 좋은 작품을 저렴하게 보급하는 '30만원 전'에도 불자들의 발길이 이어졌으며, 현대적 미술과 전통미술의 조화를 시도한 작가들의 작품은 좋은 반응을 얻었다.

2021서울국제불교박람회 4일차 풍경 (사진출처 : 서울국제불교박람회 조직위원회)

주말을 맞아 가족과 함께 박람회장을 찾은 김용태(51, 수원) 씨는 올해로 3번째 박람회장을 찾았다. 그는 "다양한 문화상품을 보고 살수 있다는 점에서 박람회를 매년 찾고 있다"며 "지난해 박람회가 열리지 않아 아쉬움이 많았는데 올해는 짜임새도 있고 편안한 분위기에서 박람회를 관람할 수 있어 좋았다"고 말했다.

또 "매년 참가업체가 선보이는 상품의 수준이 높아지는 것을 느낄 수 있다"며 "관람 중 잠시 쉬면서 즐길 수 있는 먹거리와 차 등이 없어 아쉬움이 있었다."고 전했다.

2021서울국제불교박람회 4일차 풍경 (사진출처 : 서울국제불교박람회 조직위원회)

올해 처음으로 시도된 라이브커머스 행사도 인기를 끌었다. 참가업체 가운데 사전 신청을 받아 상품을 라이브 홈쇼핑 방식으로 판매한 이번 행사에서 온라인으로 박람회를 관람한 시민들의 주문이 잇따랐다.

11일 진행된 라이브커머스 홈쇼핑에는 향 브랜드 '일지인센스', 꽃차 브랜드 '모후실에서만난차', 식물성 양초 브랜드 '선행' 3개 업체의 제품을 20~40% 할인판매하면서 인기를 끌었다.

한 참가업체 관계자는 "라이브커머스 행사를 몰라 신청을 하지 못한 점이 아쉽다. 코로나19가 이어지면서 온라인 판매의 중요성도 커지고 있는데, 이런 행사는 불교문화상품을 알리는데 좋은 기회가 될 것같다"며 "내년에 박람회 참가 뿐아니라 라이브커머스 행사에도 참여할 생각"이라고 아쉬움을 전했다.

2021서울국제불교박람회 4일차 풍경 (사진출처 : 서울국제불교박람회 조직위원회)

올해 불교박람회에서는 코로나 상황으로 인해 붓다스테이지 행사가 예년보다 줄었지만 짜임새는 높아졌다는 평가도 나왔다, 국내 유명스님들의 법문이 매일 이어졌으며, BBS 불교방송과 BTN 불교TV는 무대에서 각종 라이브 강연을 박람회를 찾은 시민들에게 열었다.

서울국제불교박람회의 가장 큰 장점은 다양한 전통문화 상품이 한자리에 모이는 국내 유일의 '전통문화 박람회'라는데 있다. 이동식 한옥을 비롯해 다양한 주거 관련 물품, 차와 다기, 사찰음식과 예술문화상품, 불상과 불화·현대불교미술과 수행포교 단체 등이 총 망라돼 있는 전시회다. 

또 박람회 참가 업체와 물품은 온라인 홈페이지를 통해 실시간으로 관람도 가능하면서 그 폭을 넓혔다.

불교박람회는 폐막 후에도 홈페이지(http://www.bexpo.kr/)를 통해 올해 참가 업체들의 다양한 상품을 상시 접할 수 있다.

2021서울국제불교박람회 4일차 풍경 (사진출처 : 서울국제불교박람회 조직위원회)

 

반론ㆍ정정ㆍ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이메일(budgate@daum.net)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불교포커스'에서 생산한 저작물은 누구나 복사할 수 있으며, '정보공유라이센스 2.0: 영리금지 개작금지'에 따릅니다. 정보공유라이센스

서울국제불교박람회 조직위원회_불교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